상단여백
HOME 네트워크 지방
전북농협, 한우 소비촉진 나서살맛나는 한우 반값 파격 할인행사 진행...연중 시장상황 감안 지속 추진
전북농협은 한우가격 하락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축산농가를 위해 17일부터 오는 19일까지 3일간 '한우 반값 특별할인행사'를 진행한다. [사진=전북농협]

[한국영농신문 김창곤 기자] 

전북농협(본부장 김영일)은 한우가격 하락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축산농가를 위해 17일부터 오는 19일까지 3일간 '한우 반값 특별할인행사'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관내 농축협 하나로마트 및 축산물판매장 41개소가 참여한다. 등급에 따라 등심은 최대 30%, 불고기·국거리는 최대 50%까지 할인된 가격에 구입할 수 있다.

농협에서 전국적으로 진행되는 본 행사는 이번을 시작으로 가정의달, 한우의날 등 연중 시장상황 등의 여건을 감안하여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전북농협 김영일 본부장은 “최근 물가상승으로 힘든 국민들에게 저렴한 가격으로 한우를 구입할 수 있도록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며, “시민들께서 행사에 적극 동참하여 한우농가와 소비자가 함께하는 따뜻한 행복동행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김창곤 기자  agrienews@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창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