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푸드&라이프 뷰티
핑크에이지, '360도 앞머리 가발' 펀딩 마감

[한국영농신문 박정민 기자] 

패션가발 브랜드 핑크에이지는 선보인 '360도 앞머리 가발'이 오픈 2분 만에 펀딩 100%를 달성한 데 이어 최종 11,110%로 펀딩을 마감했다고 밝혔다.

핑크에이지는 지난 11월 16일부터 11월 28일까지 약 13일 동안 크라우드 펀딩 플랫폼 와디즈를 통해 펀딩에 나섰다. 오픈 2분 만에 펀딩 100%를 달성하는 것은 물론, 오픈 1시간 만에 실시간 랭킹 1위, 펀딩 기간 동안 오랜 기간 1위를 유지하며 소비자들의 관심을 모았다.

업체 측 설명에 따르면, 오픈 직전까지 사전 알림 신청은 1809명이었으며 펀딩 종료일 기준 펀딩 찜하기는 2502명으로 뜨거운 인기를 가늠케 했다. 이뿐만 아니라 일본, 중국 등 해외 유통사 및 브랜드사로부터 입점, 협업 러브콜이 이어지고 있는 중이다.

펀딩 성공한 '360도 앞머리 가발'은 핑크에이지가 기존 앞머리 제품인 '수시뱅' 이후 선보인 8년 만의 앞머리 신제품이다. 약 1년간 연구하여 제품을 개발했으며, 자사몰 베스트 셀링 컬러 및 한국인의 헤어 컬러와 가장 유사한 4가지 색상으로 선출시 되었다.

스타일은 ▲ 360도 시스루뱅 ▲ 360도 시스루뱅 라지 ▲ 360도 소프트 풀뱅 등 총 3가지로 선보인다. 이와 같은 앞머리 가발은 인모와 흡사하며, 인모보다 뛰어난 컬 지속력을 지닌 모스트사를 이용해 수제로 제작됐다. 

특히 360도 면적 커버로 자연스럽게 표현 가능한 데다 원클립(One Clip), 투클립(Two Clip) 형태로 5초 내 쉽게 착용 가능한 점이 강점이다. 오는 2023년 1월 중, 컬러 및 미싱 가발제품을 추가하여 정식 출시 예정이다.

업체 관계자는 “360도 앞머리 가발은 자사몰 내 '이런 가발 만들어 주세요' 게시판에서 고객들이 직접 제작 요청한 제품을 선택하여 제작한 첫 번째 제품”이라면서 “이마 부분만이 아니라 이마, 사이드, 정수리, 뒷통수 등 360도 면적 커버 가능한 앞머리 가발이라 소비자 분들의 니즈를 충족시킨 것 같다”고 밝혔다.

이어 “펀딩 첫 도전으로 큰 기대를 하지 않았는데 사전 알림신청 1800여 명 및 오픈 직후 펀딩 실시간 랭킹 1위에 등극하는 등 많은 관심에 놀랐다”면서 “앞으로도 고객의 소리에 귀기울여 고객들이 자유롭게 각자의 아름다움을 표현할 수 있도록 끊임없이 연구하고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박정민 기자  crownrocks90@gmail.com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