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축산
CJ피드앤케어, 베트남서 일하기 좋은 기업 선정100대 기업 중 사료 · 축산업계 1위 차지... 글로벌 경험 제공 부분 높은 점수
CJ피드앤케어 베트남법인은 ‘2022년 베트남에서 일하기 좋은 100대 기업 中 사료·축산업계1위로’ 선정되었다. [사진=CJ피드앤케어]

[한국영농신문 이병로 기자] 

CJ피드앤케어 베트남법인(CJ VINA AGRI, 동남아2사업본부장 남기돈)은 ‘2022년 베트남에서 일하기 좋은 100대 기업 중 93위, 사료·축산업계 중 1위로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오랜 기간 CJ Vina Agri의 인사담당자로서 회사와 함께 성장한 사료사업담당 인사팀장 DINH THI THAI HIEN(딘 티 타이 히엔)이 대표로 상을 받았다.

코로나로 전 세계가 불안한 시기에 접어든 2020년부터 CJ피드앤케어 베트남법인은(Vina Agri)  시장 변화에 유연하게 대응하기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였으며, Meat Master(미트 마스터) 브랜드를 출시와 함께 사료 및 축산 사업을 지속적으로 확대해왔다.

이번 평가는 Anphabe(앤파베)社의 주최 아래CJ피드앤케어가 회사의 경영, 승진기회, 복리후생제도, 업무 프로세스 등 객관적인 평가 중에서 팀워크 및 조직문화와 구성원들의 글로벌 경험 제공 부분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남기돈 동남아2사업본부장은 ”임직원 여러분이 자기 맡은 업무를 열정을 가지고 성실히 해 주신 덕분에 오늘 이런 상을 받게 되었다. CJ피드앤케어 베트남법인이 6천 명의 직원들과 함께 탄탄한 사업적 기반을 다져왔기 때문에 가능한 결과"라면서 "각자의 위치에서 최선을 다해 주신 점에 대해 깊이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베트남 축산업의 발전과 베트남 국민들의 건강증진, 그리고 임직원들이 만족하며 다닐 수 있는 기업이 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CJ Feed&Care 베트남 법인은 지난 2001년 베트남에 진출한 이래, 베트남 사료∙축산 업계 시장점유율2위로, 현재 총 7개의 사료 공장 및 900여개의 양돈∙양계 농장을 운영하고 있다. 또한, '미트마스터(Meat Master)'라는 돈육 브랜드를 활용하여 베트남 전역에서 직영 미트 마스터(Meat Master) 매장과 포크샵(Pork shop)을 운영하고 있다.

이병로 기자  leebr@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병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