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농업
"디지털 혁신으로 농업인·고객 중심 가치 창출"농협, '2022 디지털혁신 위크' 개최... 성과보고회 열고 향후 추진방향 모색

 

21일 서울시 중구 농협중앙회 본관에서 열린 2022 디지털혁신위크 전시회 순람 후 이성희 농협중앙회장(사진 중앙 앞쪽)과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농협중앙회]

[한국영농신문 이광조 기자] 

농협중앙회(회장 이성희)는 21일 서울시 중구 본관에서 농업·농촌 현장 지원 및 고객 서비스 향상을 위해 추진 중인 디지털혁신 성과를 점검하고 향후 추진방향을 모색하기 위해 범농협 디지털혁신 성과 보고회를 겸한 '2022 디지털혁신 위크'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이성희 농협중앙회장과 학계와 관련 산업 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사외 자문위원, 계열사 대표 등 300여명의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사업부문별 성과 및 향후 전략 보고, 자문위원 및 현장 인터뷰 영상시청 순으로 진행되었다.

또한, 본관 로비에는 농업인과 고객들이 체험할 수 있도록 전시부스를 마련하였으며, 대형 스크린을 활용한 미디어 파사드를 이용해 디지털혁신의 바람을 통한 변화하는 농업·농촌의 미래상을 영상으로 표현하였다.

농협은 지난 2020년‘함께하는 100년 농협’의 비전을 수립하고, 주요 핵심가치인 ‘디지털혁신’을 추진하기 위해 중앙회 내에 디지털혁신실을 신설하였다. 범농협디지털혁신위원회를 구성하여 중앙회를 중심으로 농업·축산경제 부문, 금융 분야 등 농협의 모든 사업분야에서 미래성장동력을 창출하기 위해 역량을 결집해 왔다.

특히, 농협은 농업인구 감소, 고령화 등 농촌 현장의 구조적 문제를 극복하기 위해 농업인 및 현장 중심의 디지털 전환을 추진해 왔다. 이를 위해 농업인 생활권 내 스마트팜 영농기술 습득을 위한 '스마트농업지원센터'를 거점별로 구축, 지원하고 있고, 다양한 영농정보와 빅데이터 기반 영농의사결정에 도움을 주는 'NH오늘농사'서비스를 제공하는 등 경쟁력 있는 농업·농촌 구현에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

이와 함께, 직원들의 일하는 방식에 있어서도 혁신을 가속화하고 있다. NH 로봇프로세스자동화(RPA)는 세계 최초로 ISO-9001인증을 획득하였고, 농협중앙회(2022년)와 NH투자증권(2021년)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최한 대한민국 디지털경영혁신대상에서 2년 연속 대상을 수상하는 등 대·내외적인 성과를 나타내고 있다.

농협중앙회 이성희 회장은“농업인 지원에 앞장서며 국민과 함께하는 100년 농협 구현을 위해 디지털혁신은 핵심가치”라며, “농업인과 고객 중심의 혁신을 통해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고, 지속가능한 농업·농촌 발전을 이루어 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자”고 말했다.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