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컬럼
시간을 단축시켜주는 발치 후 ‘즉시임플란트’

치아는 손상 생긴 이후로부터 다시 자연적으로 개선되지 않기 때문에 증상이 심해지기 전에 올바른 방법으로 치료하고 자연치아를 오래 사용할 수 있도록 관리해야 한다.

임플란트는 자연 치아를 대체가 가능하며, 노화를 비롯하여 충치나 사고로 인해 치아를 상실하게 될 경우 치료를 받을 수 있다. 20대나 30대의 경우 고령의 환자에 비해 잇몸이나 잇몸뼈의 상태가 양호하기 때문에 임플란트를 치료하더라도 보다 빨리 회복하는 것을 기대해볼 수 있다.

이렇게 잇몸이나 잇몸뼈가 양호한 환자는 즉시임플란트로 발치 후, 바로 인공 치근인 임플란트를 식립하는 방법인데, 한번의 마취로 식립할 수 있어 치료 기간이 짧다는 장점이 있다. 그리고 치과에 자주 내원하기 힘든 경우, 사회생활로 인해 빠른 복귀가 필요한 환자에게 도움되는 치료방법이다.

하지만 즉시임플란트가 모든 환자에게 가능한 것이 아니다. 발치를 하게 되는 치아의 뿌리 끝 잇몸뼈가 튼튼해야 하고 염증이 적거나 거의 없으면 잇몸뼈의 양과 골밀도가 적합한 경우 치료가 가능하기 때문에 치료 전 상세한 상담과 꼼꼼한 검진을 통해 치료 가능 여부를 확인하게 되며 모든 과정은 임상 경험과 풍부한 노하우를 지닌 의료진에게 받는 것이 좋다.

또한, 치료 진행 시 구강 인상 채득 및 3D CT장비와 3D 구강 스캐너를 통해 환자의 구강 상태를 면밀하게 파악하며 개개인의 다른 구강 상태 및 골격의 상태를 고려해 올바른 위치에 식립할 수 있다.

즉시임플란트는 발치 후 출혈이 멎지 않고 회복이 느린 경우에는 인공치근의 유착이 쉽지 않기 때문에 당뇨나 고혈압 등 전신질환을 지닌 환자의 경우 전문가와 충분한 상담이 필요하다.

 

 

 

 

 

 

 

<도움말: 이창규 세이프플란트치과 대표원장>

김지우 기자  kkk7@hanmail.net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