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네트워크 지방
전남 고흥 두원농협, 유자 가공 HACCP 시설 준공총 70억원 투입, 집하-생산-저온창고 기능... 생산공정 위생관리-품질 향상 기대
두원농협 유자가공사업소 HACCP시설 준공식 현장 [사진=전남농협]

[한국영농신문 박주하 기자] 

전남 고흥군 두원농협(조합장 신선식)이 29일 유자가공사업소 HACCP시설 준공식을 갖고 본격 가동에 들어갔다.

전남농협지역본부(본부장 박서홍)에 따르면 전국 유자 생산량의 60%를 차지하는 최대 주산지인 두원농협은 관내 농업인이 생산한 유자를 원료로 해 유자차 등 다양한 유자가공사업을 확대하며, 국내 시장뿐만 아니라 해외시장에서도 높은 호응을 얻고 있다. 2021년 매출은 총 89억 3천만 원을 달성했으며, 특히 수출은 50억 6천만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약 8% 성장하는 등 지속성장 중에 있다.

이번 HACCP(식품유해요소중점관리기준)시설은 1993년 건립된 유자가공사업소의 생산시설 노후화, 지속적인 사업량 확대 및 식품안전에 대한 소비자 트랜드 변화 등에 맞춰 신축의 필요성이 제기돼 전남도와 고흥군의 보조지원사업을 통해 준공하게 됐다.

도비 5억 5천만 원, 군비 4억 9천만 원과 자부담 60억 원 등 총 70여억 원이 투입됐다. 건축면적은 지상2층 1127평(1층 975평, 2층 152평)으로 집하, 생산, 저온창고 등 HACCP인증 시설로서 소비자 만족도 증대와 제품생산량 확대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박서홍 본부장은 이날 준공식에서 “유자가공사업소 HACCP시설 준공은 두원농협이 한 단계 더 도약할 수 있는 기회이며, 지역 농업인의 소득증대 향상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이바지 하는 바가 크다”면서 “많은 고객분 들께서 두원농협의 우수하고 품질 좋은 유자가공제품을 많이 애용해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박주하 기자  juhap@hanmail.net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주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