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식품
농기평, 장애인 인식개선 활동 나서한빛예술단의 장애인 인식개선교육 콘서트 진행... 인식개선-평등문화 확산 기여

[한국영농신문 이광조 기자] 

농림식품기술기획평가원(원장 노수현, 이하 농기평), 한국문화예술위원회(이하 예술위), 한국콘텐츠진흥원(원장 조현래, 이하 콘진원)은 1일(목) 콘진원 빛가람홀에서 시각장애인 공연예술단'한빛예술단'을 초청해 ‘일 더하기 We’ 콘서트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한빛예술단은 2003년 음악적 재능을 가진 시각장애인들이 모여 창단된 세계 유일의 시각장애인 예술단으로 지휘자와 전 단원이 악보암기로 호흡을 맞추는 오케스트라로 이름을 알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장애인에 대한 편견을 해소하기 위해 ‘농기평, 예술위, 콘진원’ 빛가람 혁신도시의 3개 기관이 공동 추진하는 문화체험형 교육의 일환으로 마련되었다.

콘서트에는 3개 기관 임직원 103명, 지역 주민 29명 등이 참여하여, 공공기관으로서 지역사회의 문화예술 나눔 활동을 통한 사회적가치 이행을 실천하고 지역주민들과 함께 장애인 인식개선 및 평등문화 확산에 대한 공감대를 자연스럽게 형성하는 계기가 되었다.

공연은 스토리텔링 기반의 콘서트와 ▲브라스 앙상블(지휘 김선호) ▲챔버 오케스트라(지휘 김종훈) ▲프로젝트 밴드(리더 양한규)의 Dynamite(BTS), 브람스의 헝가리 춤곡 등 클래식‧크로스오버‧대중음악으로 꾸며졌다.

농기평 노수현 원장은 “이번 콘서트를 통해 장애인에 대한 인식이 한층 높아졌기를 바라며 인식개선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라며, “앞으로도 뜻깊은 활동을 위해 혁신도시 내 기관들과의 협업을 이어 나갈 예정이며, 이를 통해 공공기관으로서 사회적가치 구현에 앞장서겠다”라고 말했다.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