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식품
동아오츠카, 취약계층 대상 이온음료 지원행안부-대한적십자사와 폭염 극복 캠페인 추진... '폭염방위대' 공익광고도 제작
동아오츠카는 지난 28일 광주 서구 광주광역시청에서 행정안전부, 대한적십자사와 ‘폭염 극복 캠페인’의 일환으로 폭염 취약 계층을 위한 이온음료 포카리스웨트 전달식을 진행했다. [사진=동아오츠카]

[한국영농신문 이병로 기자] 

한달 넘게 이어진 장마가 끝난 뒤 본격적인 찜통더위가 시작됐다. 서울 등 전국 대부분 지역에 폭염특보가 발령 중인 가운데, 올 여름 폭염과 열대야가 장기화될 것으로 전망되며 폭염 피해와 온열질환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한 상황이다.

동아오츠카(대표이사 사장 조익성)는 지난 28일 광주 서구 광주광역시청에서 행정안전부, 대한적십자사와 ‘폭염 극복 캠페인’의 일환으로 폭염 취약 계층을 위한 이온음료 포카리스웨트 전달식을 진행했다고 29일 밝혔다.

동아오츠카는 지난 2020년 민간기업 최초로 체결된 여름철 폭염 재해구호분야 업무 협약에 따라, 온열질환 예방을 위한 수분 보충의 필요성과 폭염 행동요령을 알리기 위해 이번 지원을 기획하게 됐다. 이날 전달식에는 조익성 동아오츠카 대표이사 사장, 이태석 행정안전부 재난구호과장, 문영훈 광주광역시 행정부시장, 허정 대한적십자사 광주전남지사 회장이 참석했다. 

동아오츠카는 행정안전부, 대한적십자사와 함께 광주광역시를 시작으로 서울, 대구지역에 소비자가 기준 4500만 원 상당의 포카리스웨트 3만 개를 지원한다. 전달된 포카리스웨트는 무더위 쉼터를 비롯해 농촌 어르신, 쪽방촌 거주자 등 폭염 취약계층들의 수분 보충을 돕는데 쓰일 예정이다.

조익성 동아오츠카 대표이사 사장은 “올해 폭염 일수와 강도가 평년에 비해 심할 것이라고 예상되는 만큼 온열질환 발생 위험도 큰 상황“이라며 “앞으로도 동아오츠카는 행정안전부, 대한적십자사와 민관협력을 발판으로 국민 건강을 위협하는 폭염 재난 상황에서 신속하고 효율적인 구호활동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동아오츠카는 행정안전부, 대한적십자사와 오는 9월 30일까지 ‘폭염 극복 캠페인’을 진행한다. 배우 정준호가 출연한 ‘폭염방위대’ 공익광고를 시작으로 ▲포카리스웨트 지원 ▲폭염 및 온열질환 교육 등 폭염 및 온열질환에 대한 국민적 인식을 제고하기 위한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공익광고는 지난 20일 행정안전부 및 동아오츠카 소셜 미디어 채널을 통해 공개됐으며, 전국 지자체 및 관계기관을 통해 폭염 피해가 우려되는 건설현장, 농촌 등의 현장에 활용된다.

이와 함께동아오츠카와 행정안전부, 대한적십자사는 여름철 온열질환에 취약한 건설 현장 근로자를 대상으로 온열질환 응급상황 시 대처 방법, 심폐소생술, 수분 섭취의 필요성 등 교육도 진행할 예정이다. 동아오츠카는 재해구호 분야 민간 협약기업으로서, 행정안전부, 대한적십자사와 민관협력 구호체계를 구축해 ▲2020년 폭염 취약 계층 지원 ▲2021년 수도권 임시선별진료소 폭염구호물품 지원 등 효율적인 폭염 재난 구호활동을 펼쳐오고 있다.

이병로 기자  leebr@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병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