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페셜 반려동물
"휴가 때 반려동물 버리지 말고 맡겨주세요"위탁관리업소 안내, 유실-유기-학대 방지, 휴가지 펫티켓 등 민·관 합동 캠페인
여름 휴가철 반려동물 유실·유기 방지, 휴가지 펫티켓 지키기 등 책임있는 반려문화 조성을 위한 민·관 합동 홍보 캠페인이 7월 23일부터 8월 28일까지 진행된다. [사진=농촌진흥청]

[한국영농신문 이병로 기자] 

여름 휴가철 반려동물 유실·유기 방지, 휴가지 펫티켓 지키기 등 책임있는 반려문화 조성을 위한 민·관 합동 홍보 캠페인이 7월 23일부터 8월 28일까지 진행된다.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정황근, 농식품부)는 이번 캠페인을 통해 사회적 거리두기 완화와 여름 휴가철로 여행이 증가함에 따라 여행 기간 반려동물을 맡길 수 있는 전국 약 4700여 개 위탁관리업소(펫호텔 등) 이용 안내, 휴가지에서 펫티켓 지키기와 동물학대 시 처벌강화 홍보 등을 추진한다.

아울러 지자체·동물보호단체 및 동물보호 명예감시원 등 민·관 합동으로 추진하고, 동물 학대 및 유기 방지를 위해 「동물보호법」 위반 행위에 대한 지도·단속도 실시한다. 이번 홍보 캠페인은 주로 아파트 밀집지역 등 반려인 주거지역과 휴가 인파가 몰리는 휴가지·피서지를 중심으로 실시하며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다.

■ 동물 학대 및 유기 금지 = 동물 학대 시 최대 3년 이하의 징역 또는 3천만 원 이하의 벌금, 동물 유기 시 300만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진다. 특히 맹견 유기 시에는 2년 이하의 징역 또는 2천만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지므로 유의해야 한다.

■ 휴가 중 동물 위탁관리업 이용자를 위한 영업장 확인방법 안내 = 휴가 기간 반려동물을 맡길 수 있는 펫호텔 등 반려동물 위탁관리 영업시설 위치 정보 등을 알려준다. 반려동물 위탁관리 장소는 '동물사랑배움터' 누리집의 ‘내주변 반려생활 정보’ 메뉴에서 ‘위탁관리업’으로 조회할 수 있다.

■ 반려견과 동반 외출 시 펫티켓 준수 = 반려견 동물등록의 자진신고 기간을 7월 1일부터 8월 31일까지 운영한다. 자진신고 기간 내 신규, 변경신고 등 동물등록을 하면 과태료(100만 원 이하)가 면제된다. 반려견과 동반 외출할 때는 인식표를 부착하고, 배변 수거봉투를 지참해야 한다. 엘리베이터, 복도, 계단  등 공동주택 등의 내부 공용공간에서는 이동을 통제해야 한다. 목줄·가슴줄 길이 2m 이내를 유지해야 하고 맹견의 경우 반드시 목줄과 입마개를 착용해야 한다.

농식품부 김지현 동물복지정책과장은 “여름 휴가철 여행 시 반려동물과 함께할 수 없는 경우에는 펫호텔 등 위탁시설에 맡기고, 반려동물과 동반하는 휴가지에서는 펫티켓을 잘 준수하여 사람과 동물이 모두 행복한 여름휴가를 보낼 수 있도록 당부드린다.”라고 밝혔다.

이병로 기자  leebr@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병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