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기술
"첨단기술 접목한 푸드테크 육성 지원할 것"정황근 장관, 푸드테크 기업 간담회 참석... 기업 건의 듣고 협력 방안 논의
농식품부 정황근 장관은 6월 30일 서울대학교 미술관에서 개최된 ‘한국푸드테크 협의회’ 출범식에 참석하였다. 이날 출범식에는 정부, 유관기관, 언론, 푸드테크 관련 기업 대표 등 100여 명이 참석하였다. [사진=농식품부]

[한국영농신문 이병로 기자] 

푸드테크 산업 발전을 위한 기업 간담회가 6월 30일(목) 오전 서울대학교 교수회관(서울 관악구 소재)에서 열렸다.

정황근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주재로 진행된 이날 간담회에는 식신, 더맘마, 프레시지, 바로고 등 푸드테크 관련 주요 9개 업체가 참석해 푸드테크 산업 발전을 위한 정책 제언 및 현장 건의사항을 제시하고 협력 방안을 논의하였다.

그간 농식품부는 미래 유망 식품산업 육성을 위해 푸드테크 계약학과 운영 등 전문인력을 양성하고, 신소재 개발‧원천기술 확보 등을 위한 연구개발(R&D) 투자를 확대해왔다. 앞으로도 모태펀드 조성 등을 통해 벤처창업 지원을 강화하고, 미래식품 분야의 산업화 촉진을 위한 제도적 기반도 마련해 나갈 계획이다.

이 자리에서 정 장관은 “최근 전 세계적으로 식품산업에 인공지능, 사물인터넷, 정보통신기술 등 첨단기술을 접목한 푸드테크에 대한 관심이 증대되고 있다.”면서, “농식품산업을 푸드테크 기반의 미래 성장산업으로 육성하기 위해 정책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밝혔다.

이어 정 장관은 서울대학교 미술관에서 개최된 ‘한국푸드테크 협의회’ 출범식에 참석하였다. 이날 출범식에는 정부, 유관기관, 언론, 푸드테크 관련 기업 대표 등 100여 명이 참석하였다.

한편 푸드테크는 식품(Food)과 기술(Technology)의 융합으로 식품산업에 바이오기술(BT), 정보통신기술(ICT) 등 혁신기술을 접목한 신산업 형태를 의미한다. 

이병로 기자  leebr@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병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