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네트워크 지방
벌교농협, 이웃과 함께하는 ‘행복나눔’ 실천열무김치 직접 담궈 어려운 이웃 전달... "지역사화 위한 봉사활동 펼쳐 갈 것"
전남 보성 벌교농협은 지난달 30일 건강한 여름나기 지원사업 일환으로 농가주부모임 회원들과 함께 시원한 열무김치를 담궈 관내 어려운 이웃에 전달했다 [사진=벌교농협]

전남 보성 벌교농협(조합장 김기순, 맨앞줄 왼쪽 다섯 번째)은 지난달 30일 건강한 여름나기 지원사업 일환으로 농가주부모임(회장 손공엽)회원들과 함께 열무김치를 관내 어려운 이웃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복나눔’ 봉사활동에 참여한 농가주부모임 회원 50여명은 어려운 이웃과 행복을 나눈다는 마음으로 정성스럽게 열무김치를 직접 담궈 관내 홀몸 어르신과 150여 취약가정을 찾아가 안부도 확인하고 가사 일을 도맡아 처리해 지역민들로부터 좋은 평가를 받았다.

김기순 조합장은 “지속적인 봉사활동은 여러사람의 뜻과 행동이 모여야만 해낼 수 있는데, 어려운 이웃과 함께한다는 마음으로 다양한 봉사활동에 참여해주신 농가주부모임 회원분들께 감사드린다”면서 “앞으로도 지역사회와 함께 발전할 수 있는 다양한 행복 나눔 봉사활동을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벌교농협은 지역을 대표하는 금융기관으로서 조합원 건강검진, 조합원 자녀 장학금 지원, 농기계 순회수리 및 농기계지원 사업, 영농철 농촌일손돕기 등 다양한 환원사업을 통해 지역사회와 상생하며 조합원과 함께하는 농협 본연의 역할에 충실하고 있다.

김현진 객원기자  agrienews@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현진 객원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