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네트워크 지방
한국농어촌공사 평택지사, 평택호에 뱀장어 치어 방류
이번에 방류한 뱀장어는 경기도해양수산자원연구소에 의뢰하여 전염병검사와 유전자검사 결과 바이러스성출혈성폐혈증이 불검출되어 합격판정을 받은 길이 10cm 이상의 우량종묘로서 어민들이 선호하는 어종 중 하나이다. [사진=한국농어촌공사]

[한국영농신문 이광조 기자] 

한국농어촌공사 평택지사(지사장 오건석)는 지난 6월 28일 평택호내 수산자원보호증식 및 어민 소득증대 지원을 목적으로 평택시청 관계공무원, 내수면어업인 등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뱀장어 치어 4천미를 방류하였다.

이번에 방류한 뱀장어는 경기도해양수산자원연구소에 의뢰하여 전염병검사와 유전자검사 결과 바이러스성출혈성폐혈증이 불검출되어 합격판정을 받은 길이 10cm 이상의 우량종묘로서 어민들이 선호하는 어종 중 하나이다.

농어촌공사는 수산생태계 보전과 지역 상생발전을 위해 평택호 준설사업 수익의 일부를 환원하는 사업으로 시행해 오고 있다. 그동안 자체예산 총 3억 7700만 원을 투입하여, 동자개, 메기, 붕어 및 뱀장어 등 약2백만미 이상의 치어를 평택호내에 방류함으로써 호소내 어종 다양성 회복과 내수면 어민의 소득증대를 위한 어족자원 보호에 힘써 오고 있다.

오건석 지사장은 앞으로도 평택호내 수산자원 생태계 보존과 아울러 내수면 어민의 소득증대에 도움이 되는 치어방류사업을 지속적으로 이어가는 등 ESG경영과 지역 상생발전을 위해 협력해 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