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산림
“산림 발전과 전문임업금융 100조원 달성"산림조합중앙회, 창립 60주년 기념식 개최... "풍요로운 산림 100년 이룰 것”
산림조합중앙회는 창립 60주년을 맞아 17일 서울 송파구 중앙회에서 창립기념식을 열고 ‘풍요로운 산림 100년, 전문임업금융 100조’ 비전을 발표했다. [사진=산림조합중앙회]

[한국영농신문 김찬래 기자] 

산림조합중앙회는 창립 60주년(창립일 1962년 5월 18일)을 맞아 17일 서울 송파구 중앙회에서 창립기념식을 열고 ‘풍요로운 산림 100년, 전문임업금융 100조’ 비전을 발표했다. 

행사에는 산림조합중앙회 및 지역조합 임직원들이 참석해 산림조합의 60년을 돌아보고 미래 비전 선포와 산림 발전 유공자 시상을 진행했다.

산림조합중앙회는 비전을 달성하기 위해 ▲국민과 고객 만족 실현 ▲경제·금융사업 활성화 ▲미래성장동력 확보 ▲조직혁신과 역량강화 등 경영목표 4가지와 중점과제 24가지를 수립하여 산주·임업인을 위한 임업전문 기관으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해 나갈 것을 다짐하였다.

이어진 산림 발전 유공자 시상식에서는 9명에 대한 동탑산업훈장‧산업포장‧대통령표창‧국무총리표창 시상이 진행됐다.

▲구대진 고성군산림조합장(경남)은 산림 가치 증진 및 보호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동탑산업훈장 수상의 영예를 안았으며 ▲최만식 화성수원오산산림조합장은 산업포장을 수상했다. ▲안광문 서천군산림조합장‧김수성 익산신림조합장·류명현 고흥군산림조합장은 대통령 표창을 받았으며 ▲정춘섭 산림조합중앙회 조합감사실 팀장·한성희 산림조합중앙회 서울인천경기지역본부 주임·박진중 산림조합중앙회 전북지역본부 사원·김대현 문경시산림조합 지도상무는 국무총리표창을 수상했다.

이날 최창호 산림조합중앙회장은 기념사를 통해 “산주와 임업인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지원과 환원사업을 확대하고 소득증대 중심으로 사업을 개편해 나갈 것”이라면서 “급변하는 금융시장에 맞춰 상호금융 시스템을 고도화하면서 ESG경영 실현과 신사업 발굴로 지속가능한 조직 성장을 이루겠다”고 밝혔다.

이어 최 회장은 “산림조합이 지난 60년간 산림분야의 중추적 조직으로 건재할 수 있었던 건 모두 국민 덕분”이라고 강조하며 “전국 산림조합은 앞으로도 늘 임업인과 국민을 위해 보답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산림조합중앙회와 전국 142개 산림조합은 창립 이래 일제 강점기와 한국전쟁으로 황폐화된 산림을 푸르게 가꾸고, 대형산불과 산사태 등 재난에 대응하며 국가 균형 발전에 기여해 왔다. 특히 산림의 공익적 기능 증진에 힘쓰면서도 낮은 임업소득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산주와 임업인을 지원하고, 산림 자원의 가치 상승을 위해 산림경영, 임산물 유통, 상호금융업 등을 실시하고 있다.

김찬래 기자  kcl@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찬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