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산업
TYM, 1분기 '어닝 서프라이즈’... 역대 최대 실적매출액 3004억원, 영업이익 362억원... 국내는 이앙기, 해외는 북미지역 성장 견인

[한국영농신문 이병로 기자] 

TYM이 분기 역대 최대 실적을 달성하며 ‘어닝 서프라이즈’를 기록했다.

국내 농기계 기업 TYM(대표 김희용, 김도훈)은 4일 올해 1분기 매출액 3004억원, 영업이익 362억원, 당기순이익 319억원으로 역대 분기 최대 실적을 달성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발표했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액은 39.6%, 영업이익은 183.5%, 당기순이익은 167.5% 증가했다.

역대 최대 분기 실적을 견인한 것은 내수 및 북미 시장 판매 호조다. 농번기 시즌에 진입하는 국내 시장에서는 TYM의 신형 이앙기가 큰 호응을 얻었다. 북미 매출 역시 지속적으로 현지 딜러망을 확대하며 소비자 접점을 넓힌 데에 힘입어 전년 동기 대비 43.3% 증가한 1560억원을 기록하며 지난해의 성장세를 이어갔다.

판매 호조와 매출 증가에 힘입어 영업이익 또한 크게 늘었다. 특히 원자재 가격 상승 및 글로벌 물류난, 지정학적 리스크 등으로 인한 어려운 경영 환경 속에서도 공급망 리스크 해소를 위한 선제적 대응이 주효했다. 1분기 달러 강세로 인한 외환 손익까지 반영되면서 전년 동기 대비 영업이익률은 2배 이상 증가한 12.1%를 달성했다. 

최근 국제종합기계 합병 계획을 발표한 TYM은 국제종합기계와의 통합 시너지로 미래 성장 동력을 확보하겠다는 계획이다. 경영 체제 재정비와 사업 통합 운영을 통한 R&D 자원 공유와 중복 투자 배제로 원가 절감 및 가격 경쟁력 향상이 예상된다.

TYM 관계자는 “글로벌 경기 침체 우려 속에서도 농기계 시장은 농업환경 변화와 북미 시장을 중심으로 지속적인 성장 추세를 보이고 있다”면서 “올 하반기 국제종합기계와의 브랜드 통합을 안정적으로 마무리하고 글로벌 시장을 선도하는 농기계 제조사로 거듭나기 위해 전사적으로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TYM 2022년도 1분기 실적 그래프 [자료=TYM]

이병로 기자  leebr@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병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