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푸드&라이프 여행
일상 회복과 함께 농촌관광도 기지개농식품부 김종훈 차관, 전북 고창 관광농원 방문... 경쟁력 제고 현장 의견 수렴
김종훈 농림축산식품부 차관은 4월 29일(금) 오후, 봄철 농촌관광 성수기를 맞아 전북 고창군에 소재한 관광농원을 방문하여 농촌관광 현장을 점검하였다. [사진=농식품부]

[한국영농신문 이광조 기자] 

김종훈 농림축산식품부 차관은 4월 29일(금) 오후, 봄철 농촌관광 성수기를 맞아 전북 고창군에 소재한 관광농원을 방문하여 농촌관광 현장을 점검하였다.

이번 방문은 코로나19로 인한 큰 어려움 속에서도 농업·농촌의 가치를 알리고 농촌관광 활성화를 위해 노력 중인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농촌관광 산업의 경쟁력 제고 방안에 대한 현장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김종훈 차관은 “농촌관광 회복 및 재도약을 위해 비대면 농촌체험꾸러미 보급, 소규모 농촌관광 콘텐츠 개발·운영 확대 등 관광 유행 변화에 맞춘 농촌관광프로그램 다변화와 경영체 지원을 위한 농업정책자금 금리 인하 등을 추진하고 있다.”면서, “농촌관광이 도농 교류와 소통의 장, 농촌지역 활성화에 주도적인 역할을 해줄 것”을 당부하였다.

이어 김 차관은 “일상 회복에 따라 많은 관광객이 농촌을 방문할 것으로 예상되므로 안전한 농촌관광이 될 수 있도록 각종 체험시설의 위험 요소를 다시 한번 점검하고, 각종 안전·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줄 것”을 강조하였다.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