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축산
유라이크코리아, ‘라이브케어V2’앱 출시생체 데이터 기반 가축 건강관리 플랫폼... 바이오캡슐 방식 채택, 활동량 등 수집
‘라이브케어’는 가축의 귀와 다리 등에 부착하는 기존의 태그방식과는 달리 독자개발한 경구형 ‘바이오캡슐’ 방식으로 보다 간편하게 관리가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바이오 캡슐은 소의 반추위에 안착되어 외부환경에 영향 없이 24시간 365일 소의 활동량, 체온 등의 생체 데이터 수집이 가능하다. [사진=유라이크코리아]

디지털 축산 전문기업 유라이크코리아가 생체 데이터 기반 가축 건강관리 AI 플랫폼 어플리케이션 ‘라이브케어V2 (LiveCare V2)’을 새롭게 출시한다.

‘라이브케어’는 가축의 귀와 다리 등에 부착하는 기존의 태그방식과는 달리 독자개발한 경구형 ‘바이오캡슐’ 방식으로 보다 간편하게 관리가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바이오 캡슐은 소의 반추위에 안착되어 외부환경에 영향 없이 24시간 365일 소의 활동량, 체온 등의 생체 데이터 수집이 가능하다. 2022년 3월을 기준으로 10억건 이상의 생체 데이터를 누적하고 있다.

또한, 기존 ‘라이브케어’의 주 기능은 바이오캡슐을 통해 수집한 생체데이터를 인공지능을 토대로 분석해 각 개체에 대한 건강 상태와 발정, 분만 시기 등을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하는 방식이었으나 새로 출시된 ‘라이브케어V2’에서는 보다 더 꼼꼼해진 기능들을 제공한다.

‘라이브케어V2’에서는 사양관리 스케쥴 기능에 날씨정보와 산지시세 등 농장에서 요구되는 다양한 정보들까지 제공하고 있으며, 높은 폐사율로 농가 생산성에 지장을 줄 수 있는 송아지들의 초기 건강상태를 보다 철저하게 관리할 수 있도록 돕는다. 송아지들을 위해 특별 개발한 바이오캡슐을 활용하여 송아지의 체온은 물론, 배변 이력 등의 생체정보를 상세히 수집하고 분석한다.

한편 ‘라이브케어V2’은 바이오캡슐을 도입한 농장뿐만 아니라 바이오캡슐이 없어도 누구나 앱을 통해 기본적인 사양관리가 가능하도록 앱의 사용성을 확장했다.

김희진 유라이크코리아 대표는 "라이브케어를 통해 축산업의 생산성이 제고됨으로써 세계적 이슈인 탄소배출 저감에도 기여하고 있다"며, "이번 라이브케어V2의 출시가 스마트 축산을 넘어 저탄소 가축관리 시스템을 적용한 지속가능한 글로벌 디지털 축산 대표기업으로 나아가는 새로운 이정표가 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김강현 기자  kkh911226@naver.com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강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