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농업
제22회 ‘농업인의 날’ 기념 심포지엄 개최농협중앙회 허식 부회장, 농업의 공익적 가치 헌법 반영 추진…천만 명 서명 운동에 적극 동참 호소
지난 3일 서울 중구 농협중앙회에서 '농업·농촌의 다원적 기능 재조명 - 공감과 지지'라는 주제로 농업인의 날 행사추진위원회가 주최하고 농업인의 날 행사실무기획단과 농협중앙회 농협미래경영연구소가 공동 주관한 '제22회 농업인의 날 기념 심포지엄'에서 농협중앙회 허식 부회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농업인의 날 행사추진위원회’(공동위원장 농협중앙회 김병원 회장, (사)한국4-H본부 이홍기 회장)가 주최하고, 농업인의 날 행사실무기획단과 농협중앙회 농협미래경영연구소가 공동 주관한 제22회 ‘농업인의 날’ 기념 심포지엄이 ‘농업·농촌의 다원적 기능 재조명·공감과 지지’라는 주제로 지난 3일 서울 중구 농협중앙회 중회의실에서 개최됐다.

이번 심포지엄은 농정연구센터 황수철 박사(좌장), 단국대 김태연 교수(주제발표), 한국농촌경제연구원 유찬희 박사(주제발표), 농림축산식품부 농촌정책국 이재욱 국장, 인천대 이명헌 교수, 지역아카데미 오현석 박사, 전국농민회총연맹 조병옥 사무총장, 한겨레신문 김현대 선임기자, 소비자시민모임 김자혜 회장, 농협미래경영연구소 김육곤 부장(이상 토론자)이 참석한 가운데 농업·농촌의 다원적 기능 강화를 위한 농정개혁 방향과 실천 방안에 대해 열띤 토론을 펼쳤다.

농협중앙회 허식 부회장은 “농업의 다원적 기능은 그 혜택이 모든 국민에게 골고루 돌아가는 공공재이며, 다양한 사회적 편익을 창출하고 국민경제에 기여하고 있지만 과소평가된 측면이 크다”고 언급하며, “농업의 공익적 가치를 헌법에 반영하기 위해 최근 농협에서 전사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1천만 명 서명운동’에 많은 국민들이 함께 해줄 것을 호소한다”고 피력했다.

이날 참석자들은 농업·농촌의 다원적 기능 강화를 위한 농정개혁 방향과 실천 방안에 대한 열띤 토론을 펼쳤다.
 '제22회 농업인의 날 기념 심포지엄'에 참석한 참가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