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농업
공공비축 포대벼 매입검사 임박진주시 26만8천여 포대로 지난해 보다 4천여대 늘어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진주사무소(소장 제원현)는 진주시에 배정된 2017년산 공공비축 건조벼를 오는 7일 대곡면 덕곡을 시작으로 249개 지정검사장에서 올해 연말까지 매입 검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진주시에 배정된 2017년산 공공비축벼 물량은 조곡 40kg 기준 총 267,853대로 시장격리곡 120,956대가 포함 됐으며 전년 대비 약 4천여대가 늘었다.

총 매입량 중에 건조벼 매입량은 229,853대이며 나머지 38,000대는 산물벼로 농협RPC에서 지난 10월11일부터 시작하여 11월16일까지 매입검사를 한다.

유의할 점은 출하 농업인은 매입벼 품종과 수분 및 포장재 규격을 반드시 지켜야 한다.

먼저 품종은 진주시가 지정, 사전 예시한 영호진미, 새누리 2개 품종에 한하며 밭벼나 기타 품종은 출하 할 수 없다.

또 검사 규격으로 수분은 13.0~15.0%이며 포장재는 농협공급 등 규격품을 사용하고 대형포장(800kg)재는 새포장를 사용해야 한다.

한편 대형포대벼(800kg)는 기계 장비를 이용하여 노동력과 시간을 대폭 절감하는 농가 편익형으로 여건이 갖춰진 쌀전업농가, 대농가 등의 적극적인 출하를 당부했다.

정재길 기자  ynkiller@hanmail.net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재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