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인사동정
한국농업기술진흥원, 신임 안호근 원장 취임지원체계의 내실화 등 주요 전략 제시... "농생명분야 산업진흥 선도기관 재도약"
한국농업기술진흥원 안호근 원장

한국농업기술진흥원(이하 농진원) 제5대 원장으로 안호근(사진) 전 농림축산식품부 차관보가 임명됐다. 안호근 신임 원장의 임기는 3월 1일부터 3년으로 농촌진흥청장으로부터 임명장을 받은 후 임기를 시작한다.

안호근 신임 원장은 강원 원주 출신으로 춘천고를 졸업하고, 서울대에서 경제학 학사, 정책학 석사를 받았으며, 조지워싱턴대에서 경제학 석사를 취득했다.

안 원장은 행정고시(29회)를 통해 공직에 입문했으며, 농림부 축산정책과장, 청와대 경제정책수석실 농어촌 행정관, 농림축산검역본부 인천공항지역본부장, 농림축산식품부 대변인, 농촌정책국장 등을 역임했다. 2017년 농식품부 차관보를 마지막으로 공직생활을 마감한 후, 2019년부터 농협중앙회와 농협경제지주 본부장으로 재직하였다.

안 원장은 농식품부에서 근무하며, 농정기획, 농촌개발, 인력육성, 식량·원예, 축산, 국제통상, 홍보 등 다양한 분야의 업무를 수행하는 등 풍부한 공직경험과 역량을 갖춘 전문가로 인정받았다.

안호근 신임 원장은 주요 전략으로 ▲연구개발 성과 실용화·사업화 지원체계의 내실화 ▲스마트팜 등 디지털 농업으로 전환 가속화 ▲기술기반 청년·벤처창업 활성화를 위한 생태계 구축 ▲2050 탄소중립에 대응한 저탄소 농업기술 발굴·확산 ▲우수 신품종 보급의 지속 확대 및 종자산업 육성 ▲기술평가 강화 등을 제시하였다.

안 원장은 “한국농업기술진흥원으로 새롭게 탄생하는 기관의 미션과 미래비전을 새롭게 재정립하고, 농생명분야 산업진흥 선도기관으로 재도약 하겠다“며 “농진원을 국민에게 신뢰받는 최고 전문기관으로 만들어 나가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이어 안호근 원장은 "글로벌 수준의 전문성을 갖춘 기관’, ‘직원들이 자긍심과 보람을 가지고 일에 매진하는 활기찬 기관’으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농진원은 3월 1일부로 ‘농업기술실용화재단’이라는 기존 명칭을 ‘한국농업기술진흥원’(이하 ‘농진원’)으로 변경하고 농업기술의 실용화를 넘어 산업적 진흥까지 역할을 확대하게 됐다.

이광조 기자  kcl@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