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푸드&라이프 건강
투석치료 병원 선택, 반드시 체크해야 할 사항은?

신장은 노폐물 배설 및 전해질 대사 등 체내 항상성 유지 기능을 수행하는 중요한 장기다. 만약 신장의 기능이 어떠한 원인에 의해 저하된다면 생명을 유지하기 어렵다. 급성신부전, 만성신부전이 악화돼 신장 기능의 10% 미만만 남은 말기신부전 상태가 된다면 신장이 제 기능을 발휘하지 못 하고 결국 사망에 이를 수 있다. 신장 기능이 저하되면 체내에 과다한 수분과 노폐물이 쌓이는데 이어 전해질 불균형마저 나타나 생명까지 위험해질 수 있기 때문이다. 이때 고려할 수 있는 치료 방법이 바로 투석이다.

투석 치료 목적은 만성 신부전증 증상을 해소하고 장기 합병증 발생 가능성을 최소화하며 정상 생활을 영위하도록 돕는 것이다. 방법에 따라 크게 혈액투석, 복막투석으로 나뉘는데 이때 어떤 의료기관을 선택하는지 여부에 따라 치료 성과가 달라질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 신장 질환의 정도, 환자 개개인의 상태, 증상 등을 면밀히 고려해 시행 시기를 결정해야 하는데 이를 결정짓는 중요한 요소가 바로 담당 전문의의 풍부한 임상경험이기 때문이다.

먼저 투석 치료 전 해당 의료기관에 신장내과전문의 또는 투석전문의가 관리하는지 여부를 살펴야 한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은 혈액투석 의료기관을 주기적으로 평가하여 공개하고 있다. 또 대한신장학회 역시 자체 인증 심사를 시행하고 있기 때문에 이를 사전에 면밀히 살피는 것이 지혜로운 방법이다.

복막투석, 혈액투석 중 환자에게 적절한 치료 방법을 제시하는 의료기관인지 여부 역시 핵심 체크 포인트다. 복막투석은 수술을 통해 뱃속에 복막 도관을 삽입하여 실시하는 투석 치료법이다. 이를 통해 투석액을 넣어 혈액 속 노폐물을 이동, 배출시키는 원리다. 또한 체내 부족한 물질을 투석액을 통해 삽입한다. 복막투석의 장점은 체액 제거 과정이 천천히 진행돼 심혈관계 부담을 낮춘다는 것이다. 타인 도움 없이 환자 스스로 실시할 수 있어 병원에 가야 하는 번거로움도 최소화한다. 식사, 수분 섭취 등의 제약도 적은 편이다.

주의할 점은 복막투석에도 여러 방법이 있기 때문에 환자 상태를 잘 살펴 적용해야 한다는 점이다. 지속 외래 복막투석, 자동 복막투석 등으로 세분화되기 때문에 담당 의사와의 면밀한 상담 및 정밀 진단이 필수다.

혈액투석은 환자의 혈액을 투석기계에 통과시키는 방법이다. 투석기 필터를 통해 수분과 노폐물을 걸러낸 다음 이를 다시 환자 체내로 주입시키는 과정이다. 투석기는 환자 혈액이 통과하는 부분, 투석액이 지나가는 부분으로 나뉘어져 있다. 혈액투석 시행을 위해서는 큰 혈관이 필요하다. 따라서 투석 전 어깨 부분의 큰 혈관에 카테터를 삽입하거나 외과적 수술로 팔 아래 동맥, 정맥을 연결해 혈관통로를 만든다. 복막투석과 달리 혈액투석은 병원에서 시행해야 한다. 시행 횟수는 일주일에 2~3회, 1회 당 4시간 정도 소요된다.

심리적으로 불안한 환자이거나 복강 내 공간이 부족한 경우라면 혈액투석을, 15세 미만 어린이나 혈관통로 확보가 어려운 환자 또는 저혈압 환자이거나 심부전 악화 우려 환자 등이라면 복막투석을 우선적으로 고려할 수 있다.

이외에 우수한 투석 치료 장비를 구축하고 있는지, 환자에게 적절한 식이요법을 제시하는지 여부 역시 중요한 고려 대상이다. 투석 치료를 시행하고 있다고 하더라도 노폐물이 위험 수준까지 축적될 수 있기 때문에 주의가 필요하다. 특히 투석 치료 도중 몸에 필요한 것과 불필요한 것을 선택해 재흡수하거나 배설하는 기능을 제대로 영위하지 못하기 때문에 반드시 올바른 식사요법을 유지해야 한다. 즉, 투석 빈도수, 영양 및 체격상태, 전해질 불균형 정도 등을 고려한 담당 전문의의 체계적인 영양관리가 필요하다.

[도움말 : 봉담이룸내과 이은영 원장]

김지우 기자  kkk7@hanmail.net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