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
에스제이그룹, 성수동에 ‘LCDC 서울’ 런칭

 

에스제이그룹(대표 이주영)이 성수동에 공간플랫폼 ‘LCDC 서울’을 3일 오픈한다고 밝혔다.

원래 자동차 수리공장이었던 곳을 영업면적 500평, 중정 150평 규모의 공간으로 개조해 에스제이그룹의 신규 패션 브랜드인 르콩트 드콩트와 카페 이페메라 바 피에스를 직영으로 전개한다.

카페 이페메라는 브런치 메뉴와 함께 전세계에서 모은 이페메라를 200여개의 액자로 만나볼 수 있는 공간이며, 제철 재료와 소믈리에가 엄선한 와인의 마리아주, 시그니처 칵테일과 페어링 되는 플레이트의 미학을 추구하는 컨템포러리 바 피에스 또한 LCDC를 대표하는 공간이다.

이와 더불어 스몰 브랜드들을 입점시켜 콘텐츠를 다양화하는 한편, DDMMYY와 도어스(DOORS) 두곳의 팝업공간을 기획 운영해 이야기의 다양성을 배가시키는 전략을 도입한다.

오픈 팝업으로는 아트 플랫폼 카바 라이프Cava Life의 두번째 브랜드 '콜렉트 뉴뉴 라이프’ 팝업 스토어와 와 글로벌 소셜미디어 플랫폼인 인스타그램Instagram의 #그냥성수가좋아서그램 전시를 선보인다.

또한, 예술과 공간, 이야기가 있는 콘텐츠를 결합한 공간플랫폼 비즈니스로 특화시켜 다양한 아티스트들과 협업한다. 조형아티스트 이광호와 윤라희, 서승모 건축가, 공간디자이너 구만재, 임태희, 조경디자인 KNL, 조명 이온에스엘디 등이 참여하였다.

특히 총괄 아트디렉터로 아틀리에 에크리튜의 김재원을 영입해 공간, 콘텐츠, 아트, F&B까지 통합적이고 일관성있는 디렉팅으로 공간과 콘텐츠의 감도를 높였다.

이야기 속의 이야기라는 의미의 르콩트드콩트(Le Conte Des Contes)를 비롯해 그 앞 글자를 딴 공간 브랜드 LCDC 서울은 성수의 또 하나의 랜드마크가 될 것으로 기대를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김지우 기자  kkk7@hanmail.net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