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
한국청소년활동진흥원, 국제청소년성취포상제 서브라이선스 협정

국제청소년성취포상제(이하 ‘포상제’) 한국포상사무국 역할을 수행하고 있는 한국청소년활동진흥원(이사장 이광호, 이하 ‘진흥원’)은 11월 30일 감리회관(서울 종로구 소재)에서 포상제의 포상운영사무국인 「기독교대한감리회」, 「사단법인 아름다운청소년들」과 포상제 서브라이선스 협정 체결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서브라이선스 협정 체결 기관인 기독교대한감리회와 사단법인아름다운청소년들은 포상운영사무국으로서 지역사회 및 국제사회에 변화를 일으키는 기회를 제공해왔으며, 현재까지 700여명의 포상청소년을 배출하는 등 포상제 운영 활성화에 기여해왔다.

특히, 최근 포상제 활동을 통해 청소년이 주도적으로 기후 위기와 생물 다양성에 관한 프로젝트를 수행하고 지역주민과 지자체가 함께 청소년 주도의 생태체험 마을을 형성하는 등 청소년의 미래 성장에 기여하고 있다. 

이번 서브라이선스 협정 체결은 전국에 있는 포상운영사무국에 포상제 라이선스를 부여하는데 그 의미가 있다. 포상제 라이선스를 갖게 된 포상운영사무국은 ▲지역 내 포상제 운영 및 관리, ▲포상센터의 선정 및 운영 지원, ▲포상담당관 자격 관리, ▲청소년 포상활동 지원, ▲은장 포상 인증서 발급 승인 등의 권한을 가지며 그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서브라이선스의 주요 협정 내용은 포상제의 ▲활동운영 품질 수준 향상, ▲청소년 및 지도자의 안전 관리 및 보험 강화, ▲포상지도자의 역량 강화 등이다. 이를 통하여 지역중심의 국제청소년성취포상제 운영 활성화와 포스트 코로나 및 디지털 시대에 대응하는 청소년 역량강화가 기대된다.

이광호 이사장은 “이번 서브라이선스 협정 체결을 통해 포상제 운영 기반을 더욱 견고히 다지고자 한다.”며 “청소년이 포상제 활동을 통해 자기주도성을 더욱 향상시켜 지역사회 및 국제사회의 변화에 앞장설 수 있도록 진흥원이 적극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현재 포상제 서브라이선스를 체결한 포상운영사무국은 총22개로, 6개의 민간 법인 및 단체와 16개의 시·도 청소년활동진흥센터가 있으며, 향후 신규 포상운영사무국을 선정하여 활동 기반을 더욱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

김강현 기자  kkh911226@naver.com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강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