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산림
춘천국유림관리소, '우리가 키운 우수조림지' 우수기관 선정경기 가평군 삼면 연하리 일원 밀원수 조림... "다양한 기능의 우수 숲 조성할 것"
춘천국유림관리소에서는 기후변화로 인한 아까시의 생리적 쇠퇴로 채밀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평군 관내 양봉농가를 위해 현장토론회 등을 통해 의견을 수렴했다. 노령화된 아까시 임지를 '맹아갱신법'을 통해 조림하여 양봉농가 밀원 확보 및 경제림 조성을 위해 노력해왔다. [사진=춘천국유림관리소]

[한국영농신문 김찬래 기자] 

산림청에서 양봉농가 지원 및 양봉산업 육성을 위하여 조성한 밀원수 조림지에 대한 우수 사례를 공유하기 위해 실시한 2021년 '우리가 키운 우수조림지' 평가에서 북부지방산림청 춘천국유림관리소가 우수기관으로 선정되었다.

이번 평가는 산림청 내 5개 지방청 및 지방자치단체에서 조성한 2ha 이상 밀원수 조림지 12개소를 대상으로 서면·현장평가를 통해 선정하였다.

우수기관으로 선정된 춘천국유림관리소에서는 기후변화로 인한 아까시의 생리적 쇠퇴로 채밀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평군 관내 양봉농가를 위해 현장토론회 등을 통해 의견을 수렴했다. 노령화된 아까시 임지를 '맹아갱신법'을 통해 조림하여 양봉농가 밀원 확보 및 경제림 조성을 위해 노력해왔다.

2012년부터 밀원수 조성을 위한 지속적 조림사업을 실시하였으며, 밀원수 조성 이후 채밀량이 늘어 관내 양봉농가가 2012년 대비 26배 증가하는 등 앞으로 양봉농가의 소득 창출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북부지방산림청장 최수천 청장은 “앞으로도 밀원수를 비롯하여 산림의 경제·공익적 가치를 고려한 내실 있는 조림사업을 확대 추진하여 다양한 기능을 가진 우수한 숲을 조성하는 기반을 마련하겠다.”라고 말했다.

김찬래 기자  kcl@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찬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