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인사동정
충청북도농업기술원 서형호 원장 취임“혁신적 농업연구와 기술보급으로 농업인 소득창출에 최우선”
서형호 원장

제30대 서형호 충청북도농업기술원장이 1일 취임식을 갖고 본격적인 업무에 돌입했다.

이날 취임식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온라인 영상회의로 진행했고, 농업기술원 직원과 시군센터 소장 등이 참석했다.

서 원장은 취임사에서 “혁신적인 농업연구와 기술보급을 통해 농업‧농촌의 미래를 준비하고, 농업인과 도민의 삶의 질 향상에 힘쓰겠다.”라며, “미래세대 주역인 청년 농업인을 중심으로 디지털농업 등 선도적 농업기술을 보급해 충북농업의 새로운 도약과 발전을 견인하겠다.”라고 강조했다.

또한 현안 과제인 ▲과수화상병 확산 방지 ▲농업기술원 분원 설립 ▲차세대 청년 농업인 육성 ▲치유농업 활성화 ▲기후변화 대응 탄소중립 등을 강조하며, “‘함께하는 도민, 일등경제 충북’ 실현에 모든 역량을 다하겠다.”라고 덧붙였다.

청주 출신인 서 원장은 1993년 농촌진흥청 대구사과연구소 농업연구사로 공직에 입문했다. 이후 2008년 10월 농업연구관으로 승진해 국립원예특작과학원 기획조정과 총괄팀장, 온난화대응농업연구소장 등을 역임한 명실상부 농촌진흥사업 최고 관리자이다.

경희대학교 원예학과를 졸업, 같은 대학에서 석사 학위를 마친 뒤 ‘고품질 사과 생산을 위한 기후학적 적지 판정 기준’이라는 논문으로 2003년 농학박사 학위를 취득한 과수분야 전문가이기도 하다.

주요 저서로는 ‘과수학 총론’과 ‘기후변화시나리오 농업용 미래상세 기후정보’ 등이 있으며, 한국농림기상학회 부회장, 한국원예학회 이사, 한국차학회 이사 등 다양한 대외 활동도 펼치고 있다.

한편 전임 제29대 송용섭 충북도농업기술원장은 2년 10개월의 임기를 마친 뒤 지난 28일 공로연수에 들어갔다.

김찬래 기자  kcl@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찬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