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네트워크 지방
나주배원협, 조합장 재선거 ‘이동희 후보’ 당선
나주배원예농협 조합장 재선거에서 전 상무로 재직했던 이동희 후보가 당선됐다. [사진=나주배원협]

지난 2일 2명의 후보가 나서 치러진 나주배원예농협 조합장 재선거에서 전 상무로 재직했던 이동희 후보가 상대 후보를 89표 차이로 누르고 제18대 조합장으로 당선됐다. 

이날 오전 7시부터 오후 5시까지 실시된 조합원 직선 투표에서 선거인수 1431명중 1256명이 참여해 투표율 87.8%를 기록했다. 득표현황은 이동희 후보가 672표(53.5%), 김재옥 후보가 583표(46.4%)를 각각 획득했다. 

선거직전까지 치열한 경합을 벌였으나 결국 조합원의 표심은 변화속의 성장을 선택했다. 이동희(59) 조합장당선자는 곧바로 조합장직을 맡았으며, 임기는 2023년 3월 전국조합장동시선거까지다.

이 당선자는 그동안 갈등과 분열로 얼룩진 조합의 직원간 화합, 조합원간 화합을 첫 번째 과제로 삼고 한 가족 같은 분위기속에 새로운 변화를 약속했다.

또한 시급한 당면문제를 하나하나 풀어가고 장기적 나주배 발전을 위한 비전을 제시해 국내외의 어려운 여건 속에 침체된 배 산업의 활로를 찾는 무거운 짐을 지게 됐다.

이동희 당선자는 "조합원의 고소득 실현과 판매사업의 지속성장을 위해 풍부한 경험과 인맥을 바탕으로 대도시 소비처 판로개척과 수출 다변화, 배 산업 발전방안 대정부 건의, 배 병해충방제 적극 대처방안, 농자재사업의 혁신, 우수농가의 인센티브 제공, 농작업 보험가입, 농가 일손돕기 창구 상시운영 등 준비된 조합장으로 업무를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박주하 기자  juhap@hanmail.net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주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