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네트워크 지방
허태웅 농촌진흥청장, 전남 영농현장 방문에너지자립형 스마트팜 연구시설-영농형 태양광 현장 참관... 청년농업인과 대화
허태웅 농촌진흥청장이 1일 전남농업기술원과 영농현장을 찾아 중앙과 지방간 협력 방안을 모색하고 현장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사진은 에너지 자립형 스마트팜 연구시설을 방문한 허태웅 청장 [사진=전남농기원]

[한국영농신문 박주하 기자] 

허태웅 농촌진흥청장이 1일 전남농업기술원과 영농현장을 찾아 중앙과 지방간 협력 방안을 모색하고 현장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허 청장은 박홍재 전남도농업기술원장으로부터 전남 농촌진흥사업 주요 현안업무를 보고받고 전남농업기술원과 한국전력이 공동 추진하고 있는 에너지자립형 스마트팜 연구시설과 영농형 태양광 실증현장을 둘러봤다. 이어 청년농업인 경영실습 임대농장을 찾아 영농경험이 없는 청년농업인이 겪는 어려움과 건의사항을 청취했다. 

또한 2018년 영암에 귀농해 토마토 유인줄 권취기를 특허개발하고, 스마트팜을 활용 방울토마토를 재배하고 있는 ‘어쩌다마주친토마토 농장’을 찾아 현장의 목소리를 듣고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이 자리에서 허태웅 청장은 “농업인과 국민에게 신뢰받을 수 있도록 농업・농촌 환경변화와 현장 수요를 반영한 농업기술 개발・보급을 위해 사명감과 열정을 가지고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박주하 기자  juhap@hanmail.net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주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