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푸드&라이프 책이야기
"강원도의 쉼, 치유여행은 여기로"강원도농업기술원, 도내 농촌치유 마을·농장 소개 홍보책자 발간

강원도농업기술원(원장 최종태)는 코로나 19로 지친 도시민들이 농촌에서 치유받을 수 있게 도내 농촌치유 마을과 농장을 소개하는 '쉼이 있는 강원도 치유되는 농촌여행' 책자를 발간했다.

강원도는 자연그대로 맑고 깨끗한 농촌환경과 전통·생태자원이 풍부하여 치유농업에 유리한 조건을 가지고 있다. 이러한 장점을 활용하여 2018년도부터 본격적으로 치유농업 사업을 시작했다.

1급수 계곡과 숲의 피톤치드를 만끽할 수 있는 마을, 유황수로 족욕을 즐길 수 있는 마을, 검문소를 통과해야만 들어갈 수 있는 DMZ 인근의 마을 등 각각의 매력이 담긴 치유마을 10곳과 허브테라피, 치유음식, 원예치유 등 다양한 체험을 진행하는 치유농장 13개를 육성했다.

이 책자에는 23개의 치유마을과 농장만의 스토리, 치유자원, 치유 프로그램 등을 수록하였으며, 관련사진도 함께 제공하여 독자로 하여금 각각의 치유마을과 농장을 충분히 이해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강원농기원 관계자는 “이 책을 통해 독자들이 도내 치유마을과 농장을 간접적으로 여행하고, 우리도 치유마을과 농장을 직접 방문하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발간된 책자는 유관기관, 도서관, 농촌치유 마을·농장 등에 배부했다. e-book 서비스도 제공하였으며 강원도농업기술원 홈페이지에서 원본을 다운받아 볼 수 있다.

김찬래 기자  kcl@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찬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