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산림
주말 전국서 산불... 일부지역 산불위기경보 ‘심각’ 발령안동-예천, 하동, 영동 등 야간산불로 이어져... 급경사와 강풍에 진화 어려움
안동 산불 현장 [사진=산림청]

산림청(청장 박종호) 중앙산불방지대책본부는 연휴 마지막날인 21일 전국에 7건의 산불이 발생하여 3건은 진화완료, 4건은 오후 6시 현재 야간산불로 이어졌다고 밝혔다.

중앙산불방지대책본부는 야간산불로 이어진 경북 안동․예천, 경남 하동, 충북 영동 등 4개 지역에 대해 17시 45분 기준 산불위기경보 ‘심각’단계를 발령하고 산불확산 정도가 빨라 민가피해가 우려되는 안동시 임동면 망천리 지역은 주민대피령이 내려졌다.

한편, 강원 영동산간과 동해안 지역은 강풍 및 건조특보가 발효증으로 현장에서는 급경사지에 순간 최대풍속이 25m/s로 불고 있어 진화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산림청 중앙산불방지대책본부 고락삼 과장은 “계속되는 건조, 강풍 특보로 산불 위험이 높아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며, 불법소각과 입산자 실화 등 산림인접지에서 불씨를 취급을 삼가줄 것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이병로 기자  leebr@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병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