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푸드&라이프 건강
교통사고 한방 치료, 타이밍을 놓치지 않아야

겨울 한파로 인해 도로 곳곳이 얼어붙으며 교통사고 발생 가능성을 높이고 있다.

실제로 이 시기에 교통사고를 당해 치료를 받는 환자 사례가 증가하고 있다. 문제는 후유증을 가볍게 여겨 치료를 받지 않다가 낭패를 보는 사례가 늘고 있다는 점이다.

또한 겨울철에는 근육도 더 많이 긴장돼 있어 다른 계절 보다 더 많이 다칠 수 있으며, 어혈의 발생확률도 더 높다.

특히 경미한 교통사고는 특별한 외상이 없을 때 검사를 받아보지 않고 방치하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교통사고 후유증은 사고 직후 바로 나타나기보다 짧게는 며칠 후, 길게는 몇 주 후 서서히 발생하기 때문에 발생 즉시 검사와 치료를 받는 것이 좋다.

사고 후유증은 사람마다 나타나는 증상도 다르고, 나타나는 시기도 다르다. 빠르게는 2일만에도 나타나지만 드물게는 한 달이 지난 후 나타나기도 한다.

그 중 가장 흔하게 나타나는 증상은 목과 어깨 결림을 비롯해 허리통증, 손발 저림, 전신 근육통 등 근 골격 계 질환이다.

사고 후 후유증 방지를 위해 한방에서는 내 몸에 딱 맞는 침과 체질 한약으로 치료하고 있으며, 재발이 없도록 해야 한다.

교통사고로 유발 될 수 있는 어혈은 두통 어지럼증, 매스꺼움 등과 불면증, 우울증, 외상 후 스트레스장애 등 정신과적인 질환까지 야기할 수 있다.

어혈은 사고 당시 경험하는 충격 및 타박상 등으로 인해 내부 혈액순환 불균형을 초래하는 요소다.

외부 충격으로 혈액순환이 이뤄지지 않아 발생하는 나쁜 피가 바로 어혈이다. 혈액이 정상적인 경로를 이탈해 기혈순환을 방해한다.

한방치료에서는 체내 어혈을 제거함으로써 빠른 신체 기능 회복에 중점을 두고 다양한 한방요법을 활용하고 있다.

먼저 환자의 증상과 체질, 건강 상태, 과거 병력 등을 세심하게 진찰한 후 사상체질 8체질로 내 몸에 딱 맞는 침과 중성어혈약침 치료 등을 통해 사고의 충격으로 막혀 있는 혈관을 풀어준다.

한의원을 통한 교통사고 후유증 치료는 환자 개개인의 사상체질 8체질과 신체 상태를 고려해 맞춤 처방으로 이루어지는 것이 중요하다.

사고 초기 치료의 골든 타임으로 불리는 2~3주 정도는 주 3회 이상 집중 치료를 하고 증상이 심한 환자의 경우라면 적어도 3개월 이상 치료 경과를 지켜보며 꾸준한 치료를 받는 것이 바람직하다.

[도움말 : 손원진 김해 제중한의원 원장]

김지우 기자  kkk7@hanmail.net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