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산림
산림형 사회적경제기업 발굴-육성 확대산림청, 판로-마케팅 지원 등 지원... "지역문제 해결 등 사회적 가치 실현 도울것"
산림청은 2020년 11월 열린 코리아메가쇼에 사회적경제기업의 참여를 지원했다. 사진은 현장 부스 [사진=산림청]

산림청(청장 박종호)은 올해도 산림이 지닌 사회적가치 확산을 위해 산림분야 사회적경제기업 발굴⋅육성 확대를 지속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에 산림청은 사회적경제로 진입을 희망하는 신규창업자 및 기존 산림기업에 대해 자문⋅교육 등을 지원하여 산림형 사회적경제기업을 확대하고, 산림일자리발전소를 통해 산림자원을 활용하는 주민사업체를 발굴⋅육성하여 사회적경제기업 등으로 창업을 지원한다.

특히, 올해에는 사회적경제기업 발굴 확대와 함께 산림형사회적경제기업을 진단하고, 기업의 발전단계별로 전략적인 지원을 운영할 계획이다. 신생기업들이 어려움을 겪는 회계, 세무, 노사관계 등을 자문 할 수 있는 전문가를 구성하고,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코로나19 확산이 장기화하면서, 산림형 사회적경제기업의 활성화를 위해 비대면 판로개척, 온⋅오프라인 판촉 및 홍보 확대 등 다각적인 판로⋅마케팅 지원을 실행한다.

지역을 기반으로 지역산림자원을 활용하여 산림 업종을 개발하고 주민사업체를 발굴⋅육성을 지원하는 산림일자리발전소의 기능과 역할을 강화한다. 산림일자리발전소를 통해 발굴된 주민사업체는 창업 단계별로 창업→도약→성장지원을 받아 지역에서 안정적으로 정착하고 사업을 지속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산림청 김종근 산림일자리창업팀장은 “산림형 사회적경제기업의 활성화로 고용창출, 고용안정, 유휴인력 활용 등의 사회적경제 순기능을 강화할 수 있다”라면서, “코로나19라는 위기 속에서 산림형 사회적경제기업이 지역문제를 해결하고, 본연의 사회적가치를 실현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병로 기자  leebr@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병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