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기획
[2021 농업전망] "코로나 19 이후 농업-농촌의 청사진 공유합니다"한국농촌경제연구원, ‘2021 농업전망대회’ 개최... 농정현안 및 산업별 이슈 토론
'농업전망 2021' 행사에서 김홍상 원장이 개회사를 하고 있다. [사진=한국농촌경제연구원]

한국농촌경제연구원(KREI, 원장 김홍상)은 1월 20일(수) 오전 10시부터 ‘코로나19 이후 농업·농촌의 변화와 미래’라는 주제로 ‘농업전망 2021’ 대회를 개최했다. 

이번 대회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온라인으로 진행됐다. 행사의 전 과정은 '농업전망 2021' 홈페이지에서 시청할 수 있다.

이날 행사에서 김홍상 KREI 원장은 개회사를 통해 "오늘 농업전망대회가 코로나19 이후 우리 농업·농촌의 청사진을 공유할 수 있는 자리가 되기를 바란다"면서 "우리 연구원은 농업·농촌이 처한 문제를 해결하고 더 나은 미래로 나아가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미래지향적·중장기적인 정책 선도 기능을 강화해 전문가다운 통찰력으로 합리적인 정책 대안을 제시하겠다"면서 "특히, 포스트 코로나와 그린 뉴딜 시대 등 농업·농촌의 급격한 변화가 예상되는 중요한 시기인 만큼, 사회적 책임감과 소명 의식을 갖고 집단지성이 발휘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김현수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의 격려사와 이개호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위원장, 정현찬 농어업·농어촌특별위원회 위원장, 성경륭 경제·인문사회연구회 이사장의 축사가 이어졌다.

대회 1부는 김현곤 국회미래연구원 원장의 ‘사회변화 전망과 30년 후의 농촌’ 특별강연이 진행됐고 국승용 KREI 농업관측본부장이 ‘2021년 농업과 농가경제 전망’이라는 주제로 발표했다.

이어 신년좌담회가 열렸다. 이태호 서울대학교 교수, 황수철 농정연구센터 이사장, 박영범 농림축산식품부 차관, 조원희 상주 로컬푸드협동조합 이사장, 국승용 본부장이 패널로 나와 각종 농정현안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오후에는 각 섹션별 토론회가 진행됐다. 2부는 ‘2021년 농정 현안’이라는 대주제 아래 ‘달라진 세상, 농촌의 대응’, ‘농가의 활력을 통한 미래의 희망’, ‘한국판 뉴딜, 농업의 과제’, ‘코로나 시대 식품·유통의 변혁’ 등 4개 분과로 나눠 발표와 토론을 했다.

3부에서는 ‘산업별 이슈와 전망’을 대주제로 ‘곡물’, ‘채소’, ‘과일·과채’, ‘축산’, ‘임산물’ 등 5개 분과로 나눠 발표와 토론을 했다.

한편, 올해로 24회가 되는 농업전망 대회는 매년 전국의 농업인과 관계자들이 한자리에 모여, 우리 농업·농촌을 둘러싼 여건을 살펴보고 품목별 수급 전망을 살펴보는 자리다. 농업인과 정책담당자의 의사 결정에 큰 역할을 해오고 있다.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