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축산
가축위생방역지원본부, 보육원 찾아 나눔문화 확산 나서
가축위생방역지원본부는 연말·연시를 맞아 영명보육원을 찾아 보육원 아동·청소년들에게 나눔문화 확산과 이웃사랑의 마음을 전달하는 시간을 가졌다. [사진=가축위생방역지원본부]

가축위생방역지원본부(본부장 정석찬)는 연말·연시를 맞아 영명보육원을 찾아 보육원 아동·청소년들에게 나눔문화 확산과 이웃사랑의 마음을 전달하는 시간을 가졌다.

영명보육원(세종시 연서면 소재)은 미취학 아동부터 대학생까지 다양한 연령층이 생활하고 있는 보육시설이다.

가축위생방역지원본부는 최근 코로나19로 야외활동이 줄어든 보육원 아동들이 자전거를 탈수 있게 헬멧, 보호대, 장갑 등 보호장비와 성금을 전달하였다.

정석찬 본부장은 “나눔과 봉사 문화 정착에 기여하고 공공기관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완수하여 국민 모두에게 희망의 메시지가 전달 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사회공헌활동을 하겠다”고 밝혔다.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