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페셜 로컬푸드
코레일유통, 철도역사내 매장운영으로 지역경제와 상생경영지역특산품 홍보 및 판로개척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 기여
코레일유통, 영등포역 ‘고향뜨락’ 매장 외부 전경.

코레일유통이 ‘우수 농공상 융합형 중소 식품기업’의 판로 개척과 지역 특산품 홍보에 나서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코레일유통이 운영중인 ‘농식품 찬들마루’ 매장은 2015년12월17일 용산역에 첫 선을 보인 이후 2016년12월 모란역에 두 번째 매장을 오픈하며 전국의 우수한 농특산품을 철도 이용고객에게 홍보 및 판매하고 있다.

‘농식품 찬들마루’는 농림축산식품부와 aT(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및 코레일이 함께하며 코레일유통은 매장운영을 담당하고 있다.

코레일유통은 ‘농식품 찬들마루’ 매장 운영을 통해 철도 이용고객들이 지역 우수 농특산품을 보다 쉽게 접할 수 있다.

실제로 ‘농식품 찬들마루’ 매장에는 지역 특산품과 함께 농산가공, 다류, 음료, 장류, 쌀가공식품, 주류 등 카테고리별로 진열대를 구성하고 2017년 현재 전국 149개 업체의 778여개 품목을 선보여 지역 농특산품의 홍보 및 판매를 돕고 있다.

코레일유통, 용산역 ‘찬들마루’ 매장 내부 전경.

코레일유통은 ‘농식품 찬들마루’ 매장 외에도 지역의 믿을 수 있는 농특산품을 중간 유통 과정을 생략하고 직거래 형태로 판매하는 ‘고향뜨락’ 매장도 함께 운영하고 있다.

‘고향뜨락’ 브랜드는 2013년 영등포역에 첫 선을 보인 이후 현재까지 인천 논현역과 범계역, 선릉역에 상설매장을 운영하고 있으며, 각 지자체의 공식 추천서를 득한 지역 우수 특산품 업체 20여개사의 업체별 50~110여개의 상품들이 전시 판매되고 있다.

이와 함께 코레일유통은 지역 농특산품의 판로개척과 홍보를 통해 지역경제와 함께 상생하고자 ‘2017년 우수 농특산품 특별 할인전’ 행사를 12월1일 청량리역에서 개최해 지역 농특산품의 판로 확대를 지원할 예정이다.

코레일유통 유제복 대표이사는 “중소기업과 지역경제가 살아야 대한민국 경제가 튼튼해진다”라며 “농식품 찬들마루 매장과 고향뜨락 매장 등의 운영을 통해 우수한 농특산품을 널리 홍보하고 판로를 개척해 지역 중소기업들이 한 걸음 도약 할 수 있는 발판이 될 수 있도록 실질적인 지원에 앞장 서 나갈 것” 이라고 밝혔다.

최성모 기자  csm@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성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