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산림
산림청, 사회적기업 판로개척 지원 나서한국임업진흥원과 ‘자연으로 집콕 탈출’ 기획전 열어... 목공반 등 프로그램 운영

산림청(청장 박종호)과 한국임업진흥원은 영업활동에 어려움을 겪는 산림서비스분야 사회적경제기업의 새로운 판로 확대 기회를 찾기 위한 비대면(온라인) 기획전 ‘자연으로 집콕 탈출’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기획전은 코로나 19로 지친 국민들에게 숲과 함께 휴식과 치유의 시간을 갖게 하고자 마련됐다. 오는 10월 26일부터 11월 20일까지 4주 동안 진행되며 10개의 기업이 참여하여 목공반, 임산물요리체험, 숲생태탐험(에코티어링), 숲길걷기(트레킹) 등 20개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기획전 기간 동안 선착순 200명에게 최대 1만 원의 할인쿠폰을 제공하며, 별도로 참여후기 홍보 행사도 진행할 계획이다.

기획전은 일상 속 취미, 여가 활동 기반을 제공하는 누리집 '프립'에서 진행되며, 참여를 희망하는 사람은 회원가입 후 기획전에 접속하면 된다.

행사와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한국임업진흥원으로, 체험 프로그램과 관련한 사항은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해당기업에 문의하면 된다.

산림청 김종근 산림일자리창업팀장은 “이번 기획전은 사회적가치를 실현하는 산림분야 사회적경제기업에서 운영하고 있는 체험 프로그램을 대상으로 한다”라면서, “기업에게는 매출에 보탬이 되고, 국민에게는 지친 몸과 마음을 달랠 수 있는 시간이 될 수 있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산림청과 한국임업진흥원은 영업활동에 어려움을 겪는 산림서비스분야 사회적경제기업의 새로운 판로 확대 기회를 찾기 위한 비대면(온라인) 기획전 ‘자연으로 집콕 탈출’을 진행한다. [사진=한국임업진흥원]

김찬래 기자  kcl@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찬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