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푸드&라이프 우리맛
코로나로 홈캠핑 유행... '우유요리'도 별미우유자조금, 레시피 선보여... "캠핑요리에 우유 첨가하면 영양과 맛 더해져"

유난히 높고 청명한 하늘이 이어지고 있다. 울긋불긋 단풍도 곱게 물들어가기 시작한다. 완연한 가을 날씨에 캠핑족들의 마음도 설레는 요즘이다. 하지만 예년과 달리 코로나19 장기화로 사회적 거리두기가 지속됨에 따라 새로운 캠핑 트렌드가 자리 잡고 있다.

바로 야외에서 즐기는 캠핑이 아닌 거실이나 옥상, 발코니 등에서 즐기는, 일명 ‘홈 캠핑’이 그것이다. 비록 집 안이지만, 마치 야외에 나온듯한 캠핑장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다.

거실에 텐트를 치기도 하고, 캠핑용 테이블과 의자를 베란다에 놓고 시원한 바람을 맞으며 홈 캠핑을 즐기기도 한다. 한편, 캠핑에 빠질 수 없는 것이 바로 먹을거리인데, 캠핑용 테이블 위에 캠핑 요리를 한 상 차려 놓고 먹으면, 여느 야외 캠핑장 못지않은 감성이 물씬 난다.

또한 계절과 날씨, 코로나19에도 영향을 받지 않고 캠핑 기분을 낼 수 있다는 것도 홈 캠핑의 장점이다. 특히 아이들이 있는 집에서 홈 캠핑의 인기가 높으며, 집 밖 외출이 어려워지면서 집 안에서 색다른 즐길 거리를 찾아 홈 캠핑에 도전하는 이들도 많아지고 있다.

이에 따라 ‘캠핑 요리’와 관련된 레시피에 관심이 높아지고 있으며, 최근 SNS와 유튜브상에서는 집에서도 쉽게 즐길 수 있는 ‘캠핑 레시피’를 검색하는 누리꾼들이 증가하고 있다.

이런 트렌드에 맞춰 우유자조금관리위원회는 집에서 누구나 쉽게 따라 할 수 있는 ‘홈 캠핑에 어울리는 우유 요리’ 레시피 2선을 선보였다.

▲ "냉장고를 부탁해"... 홈 캠핑에 제격인 ‘우유 만두 스튜’

우유 400ml, 각종 채소, 만두, 소금‧후추 약간을 준비한다. 좋아하는 채소 또는 냉장고에 남아있는 채소들을 썰어 준비한다. 채소들을 기름에 볶아준다. 채소 향이 올라오면 우유를 붓는다. 우유가 끓기 전에 만두를 넣은 후 만두가 익을 때까지 끓여준다. 소금과 후추로 간을 하면 완성이다.

▲ 무리한 속을 달래주는 초간단 ‘우유 닭죽’

우유 400ml, 대파, 시판 닭죽을 준비한다. 냄비에 우유를 붓고 끓기 전에 닭죽을 넣는다. 끓기 시작하면 잘 저어준다. 대파를 썰어 넣으면 완성이다.

이미경 요리연구가는 “요즘 홈 캠핑을 포함한 ‘캠핑’이 대세인데, 캠핑 요리에 우유를 첨가하면 다른 식재료의 부족한 영양소를 채워줄 뿐 만 아니라, 고소함과 부드러움이 더해져서 더욱 맛있게 즐길 수 있다”고 전했다.

김찬래 기자  kcl@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찬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