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축산
한국마사회, "우리 함께 이겨냅시다"장마철 집중호우 피해 농촌 지원...수해 피해 물품 기부하며 격려 나서

한국마사회(회장 김낙순)는 지난 20일 최근 장마철 집중호우의 영향으로 농작물 훼손과 거주지 침수 등 극심한 피해를 입은 농촌 현장에 가전제품과 가구 등 피해 물품 지원을 통해 따뜻한 응원의 손길을 전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한국마사회가 피해 물품을 지원하는 경기도 이천시 율면 총곡2리 마을은 지난 2010년부터 1본부 1촌 자매결연을 통해 매년 농촌 일손 돕기 봉사활동이 이뤄졌던 마을이다. 

이 지역은 지난 2일 기록적인 폭우로 인해 인근 저수지가 붕괴되면서 막대한 피해를 입은 상태다. 현재 군 장병 및 자원봉사자 등이 참여해 수해복구 작업을 진행 중이다.

당초 한국마사회는 과천 본사 임직원으로 구성된 ‘엔젤스 봉사단’이 현장을 직접 방문해 주민들을 위로하고 수해복구를 도울 예정이었다.

하지만 최근 코로나19 수도권 확진자 급증에 따른 정부 방역 조치 강화 및 단체 야외 활동 제한 조치에 따라 불가피하게 대면 접촉을 제외하고 물품을 지원하는 방식으로 복구 지원에 나서게 됐다.

한편, 마사회 지역본부가 진행하는 부산경남 및 제주, 전라도 지역 수해복구 봉사활동도 같은 이유로 잠정 연기했다. 수해 피해 복구를 위한 봉사활동은 향후 코로나19 확산 추이에 따라 시행 여부를 검토할 예정이다.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