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네트워크 지방
농어촌공사 전남본부, 호우 피해농가 지원 나서나주 다시면 하우스 피해농가 찾아 일손 돕기 실시
한국농어촌공사 전남지역본부 직원 30여명은 지난 12일 전남 나주시 다시면을 찾아 이번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하우스 농가의 신속한 복구를 위한 일손돕기를 가졌다. [사진=전남본부]

한국농어촌공사 전남지역본부(본부장 박종호) 직원 30여명은 지난 12일 전남 나주시 다시면을 찾아 이번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하우스 농가의 신속한 복구를 위한 일손돕기를 가졌다.

이날 본부 직원들은 문평천 제방붕괴 등 홍수로 피해를 입은 고추, 멜론 농가의 하우스 내부에 침수된 농자재와 유입된 쓰레기를 수거하고 피해 작물을 수습하는 등 복구 작업을 했다.

해당 농업인은 “갑작스런 폭우로 인해 복구작업이 막막한 상황인데, 농어촌공사 직원들의 일손돕기가 큰 도움이 됐다”고 말했다.

전남본부 관계자는 “이번 집중호우로 우리 농촌에도 피해가 커 매우 안타까운 마음을 갖고 있다”며 “피해농가의 신속한 복구를 위해 일손돕기와 대책 마련 등 최선의 노력을 지속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전남본부 직원들이 문평천 제방붕괴 등 홍수로 피해를 입은 고추, 멜론 농가의 하우스 내부에 침수된 농자재와 유입된 쓰레기를 수거하고 피해 작물을 수습하는 등 복구작업를 했다. [사진=전남본부]

박주하 기자  juhap@hanmail.net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주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