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농업
김현수 장관, 호우 피해 현장 찾아... 저수지 관리 상황 점검
농림축산식품부 김현수 장관은 8월 3일 호우 피해를 입은 충남 논산 소재 시설채소 재배농가를 방문해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인근 저수지 관리상황을 점검하였다. [사진=농림축산식품부]

농림축산식품부 김현수 장관은 8월 3일 호우 피해를 입은 충남 논산 소재 시설채소 재배농가를 방문해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인근 저수지 관리상황을 점검했다.

김현수 장관은 “예년보다 길어진 장마에 집중호우가 더해져 시설채소 등 수확기를 맞은 농가 피해가 크다”며, “피해농가에 대해 신속히 조사를 실시하고 재해복구비 및 재해보험금을 지급할 수 있도록 조치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김 장관은 농어촌공사 관계자에게 “최근 지속되는 강우로 저수지 제방 유실이나 붕괴 사고가 이어지고 있다”고 강조하면서 "당분간 호우가 계속될 전망임을 감안하여, 저수지 안전상태를 다시 점검하고, 피해발생에 대비한 조치계획을 철저히 준비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