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푸드&라이프 건강
식립에 필요한 튼튼한 잇몸 뼈가 필요하다면, ‘치아뼈이식’도 한 방법

치아의 상실을 대신할 수 있는 식립 치료는 상황에 따라 다르게 적용될 수 있는 만큼 충분한 상담을 통해 바른 방법을 계획하는 것이 필요하다.

식립 치료는 적용하는 방법에 따라 진행과정이 달라질 수 있지만, 튼튼한 잇몸 뼈를 갖추고 있다는 전제 하에 치료가 이루어지게 되므로, 뼈의 상태를 확인하는 것은 공통된 점이라 할 수 있다.

치아가 상실되면 잇몸 뼈 역시 영향을 받아 약해지거나 부족해지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따라서 뼈의 상태를 확인하는 것은 필수적이라 할 수 있으며, 이 과정에서 식립치료에 적절하지 못한 잇몸 뼈의 상태가 확인된 경우라면 본격적인 식립 치료를 진행하기 앞서 여러 치료 방법 중 하나인 ‘치아뼈이식’을 통해 충분한 잇몸 뼈를 확보하는 것이 중요하다.

치아뼈이식은 이식재를 사용하여 약한 잇몸 뼈를 재건하는 과정으로, 보통 자신의 뼈인 자가골을 이식재로 이용하는 경우가 많다. 자가골은 거부 반응이나 부작용이 발생할 가능성이 낮고, 뼈의 재건속도가 빠른 편이기에 치료 과정을 신속하게 진행할 수 있다.

이러한 과정을 거치지 않은 채 약한 뼈를 보유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무리한 식립 치료가 진행될 경우에는, 뼈가 치근을 제대로 고정할 수 있는 능력을 갖추지 못해 식립한 치근이 주변으로 흔들릴 가능성이 높으며, 이로 인해 주변 치아와 잇몸 뼈에 좋지 않은 영향을 주게 되어 여러 부작용이 발생할 수도 있다.

따라서 잇몸 뼈가 약한 것으로 확인 된 경우라면, 튼튼한 잇몸 뼈를 확보해볼 수 있는 치아뼈이식을 통해 바람직한 식립이 이루어질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는 것이 중요하다.

치아의 상실로 기능성의 부재가 발생한 경우, 많은 이들이 식립 치료를 통해 기능성을 회복하고 있다. 성공적인 식립 치료를 위해서는 치료에 필요한 기본적인 사항을 철저하게 확인하고, 상황에 알맞은 계획을 수립하여 체계적으로 치료를 진행하는 것이 중요하다.

[도움말 : 최정우 라이브치과 대표원장]

김지우 기자  kkk7@hanmail.net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