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
얼마 남지 않은 ‘#힘내라한국영화’ 틱톡챌린지…기부캠페인 방식에 응원 릴레이

사회적 거리두기는 완화되었지만 여전히 침체된 한국 영화계를 응원하기 위해 틱톡(TikTok)에서 마련한 ‘#힘내라한국영화’ 챌린지 종료가 얼마 남지 않았다.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BIFAN)와 영화진흥위원회, 틱톡이 함께 하는 #힘내라한국영화 챌린지 누적 참여자 수는 29일 기준 3천9백여 명을 기록하고 있다. 챌린지 종료일인 8월 3일까지 목표 참여자수 5천명을 거뜬히 돌파할 것으로 예상된다.

#힘내라한국영화 챌린지는 참여형식의 기부캠페인으로 참여자 수 1명당 1만 원씩 최대 5천만 원까지 지원금이 쌓이며, 누적 금액은 세로형 단편영화의 제작 지원금으로 전달된다.

영화계 관계자는 “#힘내라한국영화 챌린지에는 지금까지 배우 조성하, 박성웅, 엄정화, 이레 등 유명 배우들이 참여해 화제가 되기도 했는데, 이러한 유명 스타들의 챌린지 동참 소식이 전해지면서 누리꾼들의 한국영화 응원 릴레이가 이어지고 있다”라며 “한국 영화계가 다시금 부흥할 수 있도록 여러분들의 소중한 참여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김강현 기자  kkh911226@naver.com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강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