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축산
농협사료, 리더스클럽 2020 정기총회 열어결산보고 및 회장단 선출... 안병우 대표, "축산 농가의 동반자될 것"
농협사료의 대표농가 정기총회가 열린 현장 [사진=농협사료]

농협사료(대표이사 안병우)는 지난 26일 대전 유성호텔에서 대한민국 대표농가로 구성된 '리더스클럽'의 2020년도 정기총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농협사료에서 2012년부터 매년 한우, 낙농, 양돈, 가금 등 사양성적이 우수하고 지역내 명망이 높은 5∼6농가를 선정하고 이들 대표농가들이 자율조직인 '리더스클럽'을 만들어서 매년 2회이상 정기모임을 갖고 있는 것이다. 

이번 정기총회에서는 2020년 리더스클럽의 운영계획과 회계결산 보고가 있었다. 의결 안건으로 리더스클럽 회칙 개정과 임원 선출이 상정됐다. 2020년 6월부터 2년간의 임기를 시작하는 임원으로는 이정우회장, 기도영총무가 재신임되어 선출되었다. 

이 자리에서 안병우 농협사료 대표이사는 “대표농가 분들이 오랫동안 농협사료를 애용해 주신데 감사드리며, 높아진 축산농가의 눈높이에 맞춰 앞으로 더욱 우수한 사료를 생산하는 데 매진하겠다”면서, “축산환경규제 강화, 퇴비 부숙도 검사 의무화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축산농가의 시름을 나눠주는 동반자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하였다.

송영국 기자  syk@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영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