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축산
도드람, 프로배구팀 손잡고 '이웃 사랑' 실천정규리그 1-2-3위 팀 상금과 한국배구연맹 기부금 모아 기금 마련

도드람(조합장 박광욱)은 20일 코로나 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을 위해 한국배구연맹(KOVO) 및 도드람 2019-2020 V-리그 남녀 정규리그 1-2-3위 구단과 함께 총 2억원 상당의 가정간편식을 기부하고 전달식을 가졌다. 

이날 전달식에는 프로배구 타이틀스폰서인 도드람양돈농협 박광욱 조합장과 프로배구 6개 구단 선수, 한국배구연맹 김윤휘 총장, 한국자활복지개발원 이병학 원장 등 관계자들이 함께 참석했다.

기부금으로 마련한 가정간편식은 한국자활복지개발원을 통해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운 상황에 처한 취약계층에게 전달된다.

도드람 관계자는 "코로나19의 지속적인 확산으로 적극적 대책이 필요한 시기에 생활 전반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에게 힘이 되고자 배구산업의 관계자들과 함께 기부행사를 진행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침체된 지역사회에 활력을 불어넣고 어려운 시기를 함께 극복해 나갈 수 있기를 희망하며, 이번 기부에 힘을 모아준 6개 배구구단과 한국배구연맹에 감사의 뜻을 전한다”고 밝혔다.

앞서 도드람은 지난 3월에도 무료 급식 지원이 중단된 대구, 경북 지역 취약계층을 위해 2500만원 상당의 가정간편식을 기부한 바 있다.

20일 경기도 이천 소재의 도드람양돈농협에서 진행한 취약계층을 위한 가정간편식 기부 전달식에 (왼쪽부터) 현대캐피탈 신영석 선수, 대한항공 한선수 선수, 우리카드 나경복 선수, 도드람양돈농협 박광욱 조합장, 한국배구연맹 김윤휘 총장, 한국자활복지개발원 이병학 원장, 도드람양돈농협 이환원 상임이사, 현대건설 양효진 선수, GS칼텍스 강소휘 선수, 흥국생명 이재영 선수가 참석하여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도드람]

송영국 기자  syk@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영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