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산업
경농, 동아대와 친환경농업 협력키로업무협약 맺고 미생물 소재 기초연구부터 실용화까지 공동 연구

㈜경농(대표이사 이병만 회장) 중앙연구소는 동아대학교(총장 한석정 박사) 농업생명과학연구소와 친환경농업 활성화를 위한 MOU를 체결하고 미생물 제품개발에 공동협력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국내 대표적인 농산업 전문기업과 농업생명대학 산하의 각 연구소 간에 체결된 이번 업무협력 MOU는 지난 4월 23일 동아대학교에서 진행됐다. 향후 미생물 소재를 활용한 정밀농업의 기초연구부터 실용화 단계까지 전 프로세스에 걸쳐 연구협력이 가능해질 전망이다. 

동아대 농업생명과학연구소는 국내 최고 수준의 농업 미생물 관련 연구진과 연구 인프라가 구축되어 있다는 평가를 받는다. 이선우 소장을 비롯한 전 연구원이 농업분야의 미생물 원천기술을 바탕으로 성과를 이루고 있는 대표적인 대학연구기관이다. 최근 한국연구재단에서 지원하는 중점연구소 지정을 위하여 이공계 대학 연구소 과제를 신청하기도 했다.

경농 중앙연구소 김태준 R&D 본부장은 “이번 MOU를 통하여 미생물 원천기술 기반 연구를 위한 우수한 네트워크를 마련할 수 있게 되었으며, 앞으로 동아대와 지속적인 협력체계를 바탕으로 미생물을 이용한 친환경 농업 분야를 선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소감을 밝혔다.

동아대 농업생명과학연구소 이선우 소장(왼쪽)과 ㈜경농 중앙연구소 김태준 R&D 본부장이 MOU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경농]

송영국 기자  syk@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영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