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산림
"산사태 준비 태세 이상 무"북부지방산림청, 산사태대책상황실 운영... "국민의 인명ㆍ재산 보호할 것"

북부지방산림청(청장 최수천)은 여름철 자연재난대책기간인 5월 15일부터 10월 15일까지 산사태대책상황실을 북부청 산림재난종합상황실에서 운영한다고 밝혔다.

산사태대책상황실은 여름철 집중호우 및 태풍 내습 시 발생할 수 있는 산사태로부터 인명과 재산피해를 최소화하고 신속한 대응을 하기 위해 운영된다. 

산사태대책상황실은 지방산림청 및 각 국유림관리소에 설치되어, 산사태 위기경보 수준(관심·주의·경계·심각)에 따라 예방·대비·대응·복구 임무를 수행한다.

산사태대책상황실은 집중호우 및 태풍 내습으로 산사태 발생이 우려될 경우 취약주민을 대상으로 위험경보 알림 서비스 제공 등 인명피해 예방을 위한 조치와 상황관리 및 응급복구 등을 지원하는 역할을 한다.

또한 현장 대응력 강화를 위해 우기 전 사방사업 완료뿐만 아니라 산사태취약지역 전수 점검 및 주민 대피체계구축 등을 통해 상황 대비에 만전을 기할 계획이다.

최수천 북부지방산림청장은 “산사태대책상황실의 내실있는 운영을 통해 산사태 재난 예방·대응에 철저를 기하여 단 한명의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북부지방산림청은 여름철 자연재난대책기간인 5월 15일부터 10월 15일까지 산사태대책상황실을 북부청 산림재난종합상황실에서 운영한다. [사진=북부지방산림청]


 

송광섭 기자  sks@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광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