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페셜 일자리
농정원, 한-뉴 FTA 농축수산업 훈련비자연수 진행원예-과수-축산-수산 등 38명 선발... 최우수상은 중앙대 장유진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원장 신명식, 이하 농정원)은 지난 13일, ‘2019년 한-뉴 FTA 농축수산업 훈련비자연수’ 우수연수생 4명을 선정하여 표창했다.

‘한-뉴 FTA 농축수산업 훈련비자연수’는 한-뉴 FTA 발효에 따라 2016년부터 농수산계열의 고등학생 3학년, 대학생 및 졸업생(2년 이내)을 대상으로 어학 및 전공 교육과 직무연수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이번 연수에는 원예, 과수, 축산 등 농축산계열 학생 30명과 수산계열 8명 등 총 38명의 학생이 선발되어 뉴질랜드의 교육기관에서 어학 및 전공수업에 참여하였다.

농축산계열의 경우, 지난해 8월초부터 올해 3월초까지 현지 교육기관(NTA, National Trade Academ)에서 18주간의 어학 및 원예, 과수, 축산별 전공교육과 12주간의 농축산업 생산 관련 직무연수를 경험했다. 

수산계열은 지난해 9월초부터 12월초까지 현지 교육기관(NMIT,Nelson・Marlborough Institute of Technology)에서 12주간 어학 및 수산 관련 전공 교육을 받았다.

농정원은 2019년 훈련비자연수를 마무리하며, 지난 13일 성실하고 적극적으로 참여한 우수연수생을 선정하여 표창을 수여하였다.

최우수상에는 적극적인 수업 참여와 성실한 연수태도로 호평을 받은 중앙대학교 장유진 학생이 선정됐다. 우수상은 총 4명으로 원예 분야에는 경희대학교 손혜리, 축산 분야는 경북대학교 곽운일, 수산 분야는 충남대학교 김동민 학생이 수상하였다.

최우수상을 수상한 장유진 학생은 "본 연수 프로그램을 통한 어학·전공수업 및 직무연수 체험 등이 앞으로 글로벌 인재로서의 목표를 수립하는 좋은 기회가 되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코로나19의 세계적 확산에 따라 여름에 운영될 예정이었던 2020년 한-뉴 FTA 농수산협력사업은 연수생들의 안전과 내실있는 프로그램 운영을 위해 겨울 추진을 검토하고 있다.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