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식품
집밥 늘자 '밀키트' 판매도 급증마이셰프, "외식 분위기 즐기려는 소비자들 증가"

코로나19로 외식은 줄고 집밥족들이 늘고 있다. 이 때문에 집에서 손쉽게 요리를 해 먹을 수 있는 밀키트 제품에 대한 수요가 늘고 있다.

대표적인 밀키트 전문기업인 마이셰프는 최근 코로나로 인해 밀키트 판매량이 급증했다고 밝혔다.

마이셰프에 따르면 매출은 지난 2월 한 달간, 전년 동기간 대비 매출이 341%나 급증했다. 주로 쿠팡과 이마트 등 판매처에서의 빠른 새벽 배송의 영향이 큰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자사몰에서도 전년 동기간 대비 241% 급증하면서 가장 큰 증가율을 보인 제품은 마이셰프 밀푀유나베로 289% 상승했다. 이어 ▲감바스알아히요(278%) ▲찹스테이크(255%) ▲양장피(233%)가 뒤를 이었다.

마이셰프는 지난해 하반기부터 월 매출이 급증하는 가운데 최근 코로나 19 사태로 외출, 외식을 자제하고 있는 분위기도 한몫했다고 전했다. 

언택트 소비가 대세인 분위기에서 온라인으로 주문하고 집 앞까지 배송해주는 밀키트가 신선하고 간편한 제품이라는 인식의 확산도 영향을 끼친 것으로 보인다.

최근 코로나 19로 다양한 소비자들이 밀키트를 애용하고 있어, 이에 밀키트 시장 확대의 새로운 기폭제가 될 것이라는 전망이다.

마이셰프 관계자는 “코로나 19로 인해 외부 활동이 줄어들고, 가족들과 집에서 편하게 먹을 수 있는 음식을 선호하면서 밀키트 판매량이 급증하고 있다”면서 “아이의 개학 연기, 재택근무 등으로 인해 삼시세끼에 대한 고민으로, 집에서 외식 분위기 즐기려는 소비자들이 증가한 것으로 판단된다.”고 전했다.

한편, 마이셰프는 최근 편리미엄으로 급성장하고 있는 밀키트 시장에서 주목받는 기업이다. 업계 최초로 HACCP 인증과 ISO 22000 인증 등 엄격한 품질관리를 인증받고 있다. 검증된 400여 종의 레시피를 가지고 있어, 시즌별 다양한 메뉴 개발을 통해 시장지배력을 넓혀가는 추세다.

마이셰프 매출 증가율 [출처=마이셰프, 2020년 2월 전년 동기 대비]

이병로 기자  leebr@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병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