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축산
도드람, "홍콩 수출길 다시 엽니다"한돈 뒷다리살 15톤 수출... 현지 시장 상황 맞춰 수출 품목 확대 계획
도드람은 지난 11일 도드람한돈 뒷다리 살 15톤을 홍콩으로 수출했다. [사진제공=도드람]

도드람(조합장 박광욱)이 지난 11일 도드람한돈 뒷다리 살 15톤을 홍콩으로 수출했다고 밝혔다. 

도드람은 이번 수출은 2016년 첫 수출 이후 4년만에 재개된 것이라며 세계인이 모이는 홍콩 시장에 도드람한돈의 우수성을 다시 한번 알릴 수 있게 됨과 동시에 이번 홍콩 수출은 다년간의 노력으로 얻어진 값진 성과라고 강조했다.

도드람은 그 간 홍콩 현지 바이어들과의 지속적인 교류로 홍콩시장 판로 개척을 위해 힘써왔다. 특히, 지난 2018년 준공한 도드람 김제FMC의 최첨단 도축 및 가공시스템을 보고 현지 바이어들은 품질의 우수성을 인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도드람 관계자는 “홍콩 시장에 성공적인 런칭 후 수출 확대를 위해 뒷다리 품목 외 현지 시장상황에 맞는 수출 품목을 확대할 계획”라며, “이번 홍콩 수출은, 한돈의 우수성을 세계로 널리 알릴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며, 해외 판로 개척으로 국내 수급 및 돈가 안정에 기여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송영국 기자  syk@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영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