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유통
"꽃을 사시오, 꽃을 사"농식품부, 온라인-편의점 등 활용 판매 확대 추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화훼 소비 감소 대응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 이하 농식품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이하 CV) 영향으로 감소하고 있는 화훼류 소비를 촉진하기 위해 꽃 소비 촉진 방안을 마련하여 추진할 계획이다.

최근 CV로 인해 졸업식이 축소, 취소됨에 따라 화훼 소비가 줄고 공판장 거래물량이 줄면서 화훼농가가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에 따라 농식품부는 대형 유통업체 방문이나 외부활동이 크게 줄어든 만큼, 집 인근에서 접근이 용이한 편의점을 활용한 화훼 판매를 확대할 계획이다.

발렌타인데이를 계기로 작은꽃다발(캐주얼플라워) 2만개를 편의점에서 판매하여 연인 또는 동료 간 사랑하는 마음을 꽃으로 전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전국 편의점을 활용하여 35만개의 작은꽃다발과 공기정화식물 판매를 추진한다.

또한, 온라인을 통한 소비가 급증하고 있는 만큼 온라인을 통한 화훼 판매를 집중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2월 13일부터 생산자단체와 연계한 온라인몰 판촉전을 중점 개시하고, 대형온라인몰과 홈쇼핑을 통한 화훼 판매도 추진할 계획이다.

인터넷검색사이트 광고창과 꽃 판매 온라인몰 연계를 통해서도 꽃 선물을 활성화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실시간 이동쪽지창앱의 선물교환권(기프트콘)을 통해 꽃 구매가 활성화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이병로 기자  leebr@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병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