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축산
대한사료, 제76회기 영업전략회의 개최이상민 대표, "먹구름을 뚫고 올라가면 반드시 찬란한 태양을 마주할 수 있을 것"
대한사료는 영업전략회의 열고 영업시스템, 고객관리 등 다 방면에서 고객 농사 지원을 대대적으로 강화하는 내용의 영업전략을 발표했다. [사진=대한사료]

대한사료(대표이사 이상민)가 16일 경기도 용인 소재의 한 연수원에서 이상민 대표이사를 비롯한 경영진과 각 지역 본부장 등 영업관리자 65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76회기 영업전략 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대한사료는 이 자리에서 시대변화를 반영한 영업시스템 · 고객관리 등 여러 방면에서 고객농가 지원을 대대적으로 강화하는 내용의 영업전략을 발표했다. 

최근 소비자의 니즈를 반영한 친환경 사료를 생산하여 ‘모두를 위한 가장 좋은 먹거리’라는 대한사료의 가치를 강화하고 소 도체 등급판정 변화, 다산성모돈의 도입 등 빠르게 변화하는 축산 시장에서 고객농가의 수익성을 최대화 할 수 있는 혁신적인 신제품을 개발하겠다고 전했다. 

대한사료의 백창기 사료사업본부장은 “목표를 명확하게 바라보고 달려가는 사람은 그렇지 않은 사람보다 몇 배의 능력을 낼 수 있다. 거기에 그 목표에 대한 치밀한 전략까지 더해지면 더할 나위 없다. 여러분의 뚜렷한 목표 의식과 대한사료의 빈틈없는 전략이 결합되다면 어느 누구도 상상치 못한 혁신과 가치를 만들어 낼 수 있다.”며 “그 어느 때보다 위대한 한해를 만들어보자.”라고 임직원들을 독려했다.

이날 대한사료는 험난했던 2019년 한해에도 우수한 성과를 거둔 영업사원들에 대한 시상도 진행했다. 

다양한 시각으로 영업활동을 평가하여 축종담당우수자, MVP, 최우수 본부를 선정하고, 목표를 초과 달성한 사원들과 함께 포상하였다. 또한, 뛰어난 대한사료의 품질을 입증하는 우수한 실증자료를 제출한 사원들도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이날 행사에서 이상민 대표이사는 “2019년에는 ASF라는 재앙으로 혼란스러웠던 시장환경에도 불구하고 대한사료의 우수한 위기관리 능력으로 2019년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면서 “2020년 시장환경 역시 녹록지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하지만 지금 이 먹구름을 뚫고 올라가면 반드시 찬란한 태양을 마주할 수 있을 것”이라며 운외창천(雲外蒼天)의 기상을 강조했다. 

이어 “대한사료는 지난 70여 년 동안 꾸준한 성장세를 보여왔고 앞으로도 그럴 것”라며 2020년의 성공에 대해 자신감을 내비쳤다. 

송영국 기자  syk@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영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