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산림
‘벌채’ 대신할 새 용어 찾습니다산림청, "국민들이 친근하고 쉽게 다가갈 수 있는 용어 발굴"

산림청(청장 박종호)은 ‘벌채’에 대한 인식 개선과 쉽게 이해할 수 있고, 친근감 있는 ‘벌채’를 대신할 용어를 발굴하는 온라인 공모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공모는 산림청 홈페이지를 통해 2월 11일까지 진행되며, 대한민국 국민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이번 공모에 1위로 선정되면 상품권 100만 원(1명)이 수여되며 추첨을 통하여 소정의 상품도 지급한다.

세부 추진 일정은 용어 공모(1월22일∼2월11일), 1차 심사(2월11일∼2월14일), 2차 심사(2월17일∼2월21일)를 거쳐 최종 2월 27일 발표된다.

산림청 한창술 산림자원과장은 “국민의 시각에서 벌채의 의미를 담고 있으면서 친근한 대체 용어가 많이 응모되기를 희망하며, 국문 외 다양한 활용을 위해 영문도 접수가 가능하다.”라고 밝혔다.

산림청은 ‘벌채’에 대한 인식 개선과 쉽게 이해할 수 있고, 친근감 있는 ‘벌채’를 대신할 용어를 발굴하는 온라인 공모를 시행한다. [사진 제공=산림청]

송광섭 기자  sks@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광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